History




                               환타지메이크업 부문 경연 후 포토존에서 찍은 사진 몇 점을 모아 봤다.

                               이 작품은 환타지 메이크업 부문 2등을 수상했다.







                               다소 그로테스크 한 느낌의...

                               인상적인 작품이다.







                               바디페인팅에서 빠지지 않는 소재... 

                               전통에 대한 것이다.

                               진부할 것 같지만 단아하면서도 아름다운 맛이 있다.







                               사실 다소 언벨런스해보이기는 하다.

                               하지만 새로운 시각으로 본 전통에 대한 재해석이라고나 할까.








                               일단 화려하다.

                               이제껏 사진으로만 봐 왔던 브라질 리우의 카니발... 

                               마치 그 현장에 와 있는 듯한 착각이 들게 한다.

                               아닌게 아니라 '가면무도회의 Queen'이라는 제목이 붙은 

                               이 작품은 환타지메이크업 부문 1등을 차지했다.







                               뭔가 표현하기는 어렵지만 은근히 매력적인...







                               한 마리의 귀여운 나비가 되어보기도 하고...







화려한 깃털을 가진 공작이 되어 보기도 한다.

페인팅 작업은 이렇듯 인간들이 보편적으로 

마음 속에 담고 있는 꿈을 그리기도 한다.







                               특히 몸에 달린 장식물은 인간의 표현 욕구를 상승시킨다.

                               이질적이지만 않다면 그 느낌은 배가 될 터이고...







                               바디페인팅페스티벌... 

                               그 밝고 현란한 색의 향연 속에는 검은 색을 한 

                               음침한 한 마리의 박쥐도 끼여 있었다.

                               물론, 검은색도 색이니 당연하기도 하겠지만 말이다.

                               하지만 이 역시도 시선을 끌기에는 충분했다.




                               관련/ 2011 대구국제바디페인팅페스티벌

                                        2010 대구국제바디페인팅페스티벌 (1)








'Hi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팔공산 승시(僧市)  (8) 2012.10.23
전통  (8) 2012.10.03
2012 대구국제바디페인팅페스티벌 - (2)  (8) 2012.09.12
2012 대구국제바디페인팅페스티벌 - (1)  (0) 2012.09.11
Before & After - 대구 두류공원  (8) 2012.07.24
문화역서울 284 (구 서울역사)  (6) 2012.06.13
8 0
  • BlogIcon 드래곤포토 2012.09.12 23:44 신고    

    재미있는 행사가 있었군요
    사진가들에게는 더욱 인기가 있었을것 같네요
    구경많이 하고 갑니다. ^^

    • BlogIcon spk 2012.09.14 21:19 신고  

      '세계에서 가장 컬러풀한 축제'라는 케치플레이즈 그대로였던 것 같습니다.
      감사합니다.^^

  • 2012.09.13 13:47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spk 2012.09.14 21:15 신고  

      행사의 성격 자체가 다소 이색적인 면도 있지만, 하나하나 변신해 가는
      모습을 지켜보는 재미가 제법 쏠쏠하더군요.
      특히나 피사체가 좀처럼 찍기 힘든 인물이라서 호기심 삼아 매번 더 가보게 되는 것 같습니다.
      게다가 화려한 색을 다루는 행사이니만큼 관심이 클 수 밖에 없었지요.^^
      다만 여건상 주제에 몰입할 수 없다는 것이 단점이라면 단점이랄까요.
      부지런하지는 않지만, 거리상으로만 본다면 ***님보다는 제가 더 멀테니..
      그런 말씀을 들어도...ㅋㅋ

      다음주는 태풍과 맞닥뜨리며 시작해야 할 것 같습니다.
      휴일 잘 보내시구요~^^

  • BlogIcon 복돌이 2012.09.18 10:23    

    작년에도 spk님 블로그에서 봤던 기억이 나는데 올해도 열렸었나 봐요^^
    작년에 꼭 가본다고 생각했었는데 걍 잊어 버렸네요..ㅎㅎㅎ

    비피해는 없으셨는지 궁금하네요?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 BlogIcon spk 2012.09.19 19:09 신고  

      ㅎㅎ 기억력이 좋으신데요.^^
      해마다 열리는데 올해로 벌써 다섯번째가 되네요.
      겁을 주어 많이 긴장한 탓인지 생각보다는 쉽게 지나간 것 같습니다.
      염려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BlogIcon 라오니스 2012.09.21 07:40 신고    

    세계에서 가장 컬러풀한 축제 ..
    대구의 슬로건이 컬러풀 대구던데
    대구하고 바디페인팅과 어울리는 면이 있습니다...
    사람을 통해서 아름다운 모습을 연출하는 것 ..
    색다른 창의력과 상상력이 결합된 모습입니다..
    어떻게 저런 아이디어가 나왔는지.. 신기하기도 합니다..
    몸에 그림그리면 .. 모델들이 매우 간지러웠을 것 같은 ..
    저만의 생각도 해보네요 .. ㅋㅋ

    • BlogIcon spk 2012.09.21 18:46 신고  

      대구에 대해서 잘 알고 계시네요.^^
      섬유도시로의 이미지가 워낙 강하다보니 슬로건이 그렇게 정해진 모양입니다.
      그 외에도 의료도시(메디시티)로도 불리워지고 있지요.^^
      이 행사도 그런 점에 착안해서 기획되어진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실제 도시의 모습은 그저 칙칙하기만...;;;

      모델들이 간혹 웃기도 하던데... 그래서 그런걸까요?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