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ndscape

 

 

요즘 하천변에서 흔히 볼 수 있는 갓꽃,

이곳 경산지역의 남천에서도 활짝 핀 상태로 군집을 이루고 있다.

 

 

 

 

 

 

 

 

 

유채꽃과 갓꽃은 비슷해서 구분하기 쉽지 않으나,

꽃잎 4장이 한데 뭉쳐 있으면 유채꽃, 꽃잎이 각각 떨어져 있으면 갓꽃으로 구분하기도 한다.

 

 

 

 

 

 

 

 

 

갓은 잎을 김치와 나물로 이용하고,

향기와 단맛이 있으며 매운 맛도 있다.

 

 

 

 

 

 

 

 

 

그 꽃무리 속에 왜가리도 들어와 있었다.

 

 

 

 

 

 

 

 

 

갓은 대체로 군집을 이루는 경우가 많다.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