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pture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청명한 하늘을 시기해서인가? 
조용히 한켠에서 밀려온 구름들이 낙서하듯 줄을 그어놓았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산등성이를 따라 김이나듯
모락모락 피어오른 가벼운 구름떼.

'Capture'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개미  (4) 2009.06.09
대구의 공기를 흐려놓던 먼지바람  (10) 2009.04.29
하늘  (0) 2007.11.09
두꺼비의 식사  (0) 2007.10.09
신기한 눈을 가진 고양이  (0) 2007.08.11
잠자리의 변태(變態)  (2) 2007.06.12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