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avel

사용자 삽입 이미지




땅끝 전망대에서 바라 본 다도해.

다소 끼여있는 연무 때문인지
주위가 뿌옇게 흐려 보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내 사위가 붉게 물들기 시작하고...
그 후로는 섬 사이를 떠 다니는 배들이
갈 길을 더 서두르는 것 같다.

그리고 이곳은 일출과 일몰을
한 장소에서 볼 수 있는
한반도 전역에서 유일한 곳이라고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직 뿌연 수평선위에 그려진
해의 반영만이
그 곳이 하늘과의 경계임을
알려주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주위가 붉어질수록
해의 윤곽은 점점 더 뚜렷해진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드디어 드러난
태양의 붉은 얼굴.

주위가 함께 시뻘겋게 달아오르는
화려하고 정열적인 그런 모습은 아니지만,
들뜬 여행의 말미를
오히려 차분한 마음으로 갈무리시키는
그런 태양과의 고요한 이별이었다.

내일이면 또 만나게 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제 저 만치 멀리 떨어진 섬의 윤곽이
서서히 태양을 갉아먹기 시작했다.

잠시후면 저 붉은 태양은
이 세상을 향해
시커먼 어둠을 가득 토해내게 될 것이다.





'Travel' 카테고리의 다른 글

순천만의 갈대밭 -1  (2) 2008.09.10
두륜산  (0) 2008.09.09
땅끝의 해넘이  (0) 2008.09.08
땅끝 -2  (0) 2008.09.06
땅끝 -1  (0) 2008.09.05
목포 평화광장 인근  (0) 2008.09.04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