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ower




꽃이 있는 곳이면 어디서나 볼 수 있는 벌과 나비,
언제 깨어났는지 모를 이들이 꽃봉오리를 희롱하며
여기저기로 옮겨 다니고... / 봄을 가장 먼저 알린다는 매화.








아직은 때가 아닌가 보다.
금방이라도 터뜨려질것 같은 백목련꽃의 환한 웃음.
그 소란스러운...








시선을 자극하지 않고 아파트내 한켠에서 조용히 피어난
또 다른 꽃무리. 아그배나무로 보이는...








                               높은 하늘조차 태워버릴 기세로 
                               가지를 타고 번져 올라가는 붉은 불꽃.  /홍매화








가지를 길게 늘어뜨린 버드나무과의 능수버들.
주렁주렁 노란 꽃망울을 달고서...








연등마냥 줄기를 화관으로 장식하고
주위를 한껏 밝히고 있는 꽃의 무리.








장미목 콩과에 속하는 박태기나무.
나무에서 핀 꽃모습이 마치 밥알이 붙은것 처럼 보인다고 해서
밥풀대기나무, 즉 박태기나무가 되었다고 한다.
그러고 보니 색깔만 아니라면 영락없이 밥풀대기 모양이다.








개나리꽃도 이에 질세라 환한 꽃잎을 드러냈다.
살아 있는건 모두 다 서서히 그 존재감을 드러내 보이고 있다.
그렇다. 이젠 더 이상 말이 필요없다.
그 누가 뭐라해도 이미 지금은 완연한 봄인 것을...








햇빛을 유난히 좋아하며 두견화 또는 귀촉화라고도 부르는 진달래.
예로부터 우리나라에서는
먹을 수 있는 식물인 이 진달래를 '참'자를 붙여 참꽃이라 부르고,
철쭉같이 먹지 못하는 것은 '개'자를 붙여 개꽃이라 불렀다.








올벚나무로 추측되는...





'Flower' 카테고리의 다른 글

꽃 - 18 (봄꽃 -3)  (6) 2009.05.07
꽃 - 17 (봄꽃 -2)  (8) 2009.05.04
꽃 - 16 (봄꽃 -1)  (8) 2009.04.03
꽃 - 15 (봄, 그리고 매화)  (4) 2009.03.26
꽃 - 14 (봄)  (2) 2009.03.19
꽃 - 13  (0) 2009.01.01
8 0
  • BlogIcon raymundus 2009.04.03 08:02 신고    

    캬..사진 정말 깔끔하게 담으셨네요..나비를 저렇게 담아내시다니..덕분에 아름다운 꽃,,이름들..많이 보고 배우고 갑니다. 많이 배워야겠는데요

    • BlogIcon spk 2009.04.04 23:31 신고  

      새봄이라서 모두가 새롭고 깨끗하게 보이는 것 같습니다.
      새로 돋는 꽃도 나뭇잎도 표현 그대로 싱그러움 그 자체인거죠.
      그래서 지금의 자연은 누구나 들이대기만 하면 아름다운 사진으로 되돌려준다는... ^^

  • BlogIcon .블로그. 2009.04.03 08:25 신고    

    안녕하세요.
    향기로운 봄이 느껴지는 꽃 사진 너무 잘 보았습니다.
    저도 모르게 사진에서 향기를 찾고 있는 기분이 들어요. 덕분에 향기로운 아침으로 시작할 수 있네요. ^^

    • BlogIcon spk 2009.04.04 23:44 신고  

      하늘봐님, 또 다시 찾아 주셨네요. 고맙습니다.^^
      잠시라도 좋은 기분이 드셨다니 오히려 제가 고마워해야겠습니다.

      항상 마음속에 향기로운 꽃 한 송이를 품고 지낸다는것은
      꽤나 유쾌한 일이겠죠.
      매일, 매일 그렇게 시작했으면 좋겠습니다.

  • BlogIcon 지구별탐험가 2009.04.03 09:31    

    봄의 기운이 여기까지 느껴집니다. 좋은 사진 구경하고 가요. ^^

    • BlogIcon spk 2009.04.04 23:59 신고  

      봄의 기운이 그곳까지 간게... 맞네요.
      어제와 오늘, 참으로 오랜만에 서울로 나들이를 다녀오면서 확인했습니다.
      그리고 한강은 아름다워 시리즈에서도... ^^;;;

      화사한 꽃과 같이 웃음이 활짝 피어나는 나날이 되시길 바랍니다.

  • BlogIcon flowerbud 2009.04.05 18:13    

    와! 거긴 꽃 종류도 많쿠! 여긴 겨우 개나리에 이름모를 꽃봉우리만 봤다눈 ㅋㅋ
    오늘 결혼식이 있어서 분당 야탑역에 갔었는데.. 거긴 벚꽃도 피었더라구욤 ^^
    담주면 서울 여러곳에서 흐드러진 꽃을 볼수 있을 꺼같애요 히히..
    (이대 근처 미용실에서... >_< )

  • BlogIcon spk 2009.04.05 23:09 신고    

    어제, 서울에 다녀오면서 보니 벚꽃놀이 행사 교통통제 현수막도 내걸렸고,
    새 봄과 함께 좋은 행사도 많이 기다리고 있는 것 같더라는...
    더불어, 생동하는 봄의 정기를 듬뿍 받으셔서 생활의 활력소로 만땅충전 하시길 바랍니다.

    이 곳과 다른, 서울의 봄이 서서히 궁금해 지기 시작하네요. ^^
    근데... 결혼식은... 혹시 꽃님?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