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imal




노린재목 소금쟁이과의 곤충인 소금쟁이가 물 위에 한데 어울려 있다.
이들은 다리에 고운 털이 빽빽이 나 있기 때문에 물에 빠지지 않고 뜰 수 있으며,
가운데 다리는 앞으로 나아갈때, 그리고 뒷다리는 방향을 잡을 때 사용한다고 한다.
육식성이며, 수면에 떨어진 곤충류와 죽은 물고기의 체액을 빨아 먹는다.








잠자리목 잠자리과의 밀잠자리.








잠자리목 왕잠자리과의 어리부채장수잠자리.
6월 초순부터 7월 하순까지의 짧은 기간동안에 볼 수 있으며,
배 끝에 부풀어 오른 부분으로 몸의 균형을 잡는다.
그러고 나서 보니, 앉은 모양새가 그다지 편해 보이지만은 않은 것 같다.








딱정벌레목 바구미과의 혹바구미.
칡과 같은 각종 콩과 식물의 잎을 갉아 먹으며, 유충은 땅 속에서 뿌리를 갉아 먹는다.
건드리면 땅에 떨어져 죽은 체 하는 의사(擬死) 행동을 하기도 한다.








이미 성충이 되어 몸이 빠져나간 후의 잠자리 애벌레.

관련:  2007/06/12 - [Capture] - 잠자리의 변태(變態)



참고/ 네이버백과사전



'Animal' 카테고리의 다른 글

먹이를 찾아나선 청서 (청설모)  (18) 2009.07.08
곤충 - 12  (9) 2009.07.03
곤충 - 11  (8) 2009.06.30
곤충 - 10  (8) 2009.06.26
연못에서...  (8) 2009.06.12
  (4) 2009.06.05
8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