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imal



벌목 어리호박벌과의 어리호박벌.

관련/ 2009/06/05 - [Animal] - 벌






적갈색의 배마디는 보이지 않지만, 나나니로 보인다.






딱정벌레목 꽃무지과의 풍이.
몸빛깔은 개체변이가 심하며, 광택이 매우 강하다.

관련/ 2009/03/16 - [Animal] - 곤충 -6






벌목 말벌과의 장수말벌.
몸길이가 여왕벌 37~48mm, 수벌 37~44mm, 일벌 25~37mm로
한국산 벌 중에서 가장 큰 종이다.

참고/ 네이버테마백과사전



'Animal'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곤충 - 15  (10) 2009.08.10
주홍날개꽃매미  (23) 2009.08.07
곤충 - 14  (12) 2009.07.27
곤충 - 13  (6) 2009.07.11
먹이를 찾아나선 청서 (청설모)  (18) 2009.07.08
곤충 - 12  (9) 2009.07.03
  • BlogIcon 유 레 카 2009.07.27 09:56 신고    

    사진은 이처럼 작은 것에도 보게 하는 힘이 있네요 ~~곤충사진 너무 잘봤습니다..

    • BlogIcon spk 2009.07.27 21:31 신고  

      멀리가지 않고서도 볼 수 있다는 잇점 때문에 자연스럽게 즐겨 찍게 된 것 같습니다.
      그나저나 접사렌즈 하나없이 이 녀석들과 놀려니깐 한계가 느껴지긴 하지만,
      일단은 무조건 들이대고 본다는...^^

  • BlogIcon 작은소망™ 2009.07.27 10:10 신고    

    와우 접사를 너무 이쁘게 담으셨습니다. ^^
    나비날개가 앙증맞고 이쁘네요..
    행복한 한주 보내시길. ^^

    • BlogIcon spk 2009.07.27 21:37 신고  

      작은소망님의 작품에 비하면 억지접사죠.;;;
      저는 님의 작품처럼 쨍~한 작품을 한번 찍어 보는게
      소원이라면 소원이라 할 수 있겠네요.
      암튼... 무조건 부럽습니당~ ^^

  • BlogIcon raymundus 2009.07.27 11:26 신고    

    장수말벌 말인데요..한국산 벌중에 가장크다는데 혹시 왕텡이라고 들어보셨나요? 저희 시골에서 부르던 이름인데 크기가 성인 엄지손가락정도 하고 머리 잘못 쏘이면 생명이 위독할정도..얼굴에 집게를 움직이면 탁탁소리가 나는 무시무시한 녀석인데..
    이녀석 외래종이었나봐요..그 녀석 보다 큰 놈은 아직 본적이 없다는

    • BlogIcon spk 2009.07.27 22:55 신고  

      저는 첨들어 보는데... 혹시 시골이 충청도인가 봅니다.
      그쪽 사투리로 말벌을 왕텡이로 부른다고 하니까요.

      말벌은 몸길이가 암컷이 약 25 mm, 수컷이 약 20 mm정도 된다고 하니까,
      수컷의 경우 장수말벌은 두배나 큰 셈이네요.
      해충을 잡아먹으므로 유익한 곤충이라고는 하지만,
      말벌떼는 사람을 공격해서 피해를 주는 경우가 많은 것 같습니다.

      참고로, 장수말벌은 우리나라, 일본, 중국, 타이완, 인도 등지에 분포하지만,
      말벌은 우리나라는 물론, 유럽과 극동에 까지 널리 분포한다고 합니다.

      어쨌든 장수말벌은 크기가 커서 달려들까봐 정말 무서웠다는... ^^

    • BlogIcon raymundus 2009.07.28 01:45 신고  

      충청도는 아니고 경기도 이천인데 이천도 특유의 사투리랄까 그런 말투가 있긴해요^^

    • BlogIcon spk 2009.07.28 22:26 신고  

      이천은 서울과 가깝기 때문에 표준말만 쓰는줄 알았는데
      그렇군요...
      이 좁은 땅에 다양한 사투리가 존재한다는 사실이 한편으로는 재미가 있군요. ^^

  • BlogIcon 라오니스 2009.07.28 20:24 신고    

    말벌은 볼 때마다 섬뜩합니다...
    나비들은 어쩌면 그렇게 다양한 무늬를 나타내는지 볼 때마다 신기하구요...ㅎㅎ
    고운 사진 잘 보고 갑니다....
    오늘하루도 마무리 잘 하시고.. 내일도 힘차게 고고고 하시길 기원합니다..^^

    • BlogIcon spk 2009.07.28 23:38 신고  

      말벌은 보기에도 사납게 생겼쟎아요. ^^

      웬간한 동물과 곤충들은 사람을 피해다니는게 보통인데도
      물론, 살기위해서 그러는 것이겠지만
      요즘 이곳에는 이놈의 모기가 어찌나 극성인지...;;

      여름답지않게 아침저녁으로 싸늘한 날씨가 계속되고 있네요. 건강에 유의하시길 바랍니다.

  • BlogIcon raymundus 2009.07.29 00:22 신고    

    나나니벌은 허리가 아주 정말 잘록한 벌이 아닌가요? 배를 요란하게 위아래도 흔들며 다니는..음..쌍살벌인지..헷갈립니다.^^

    • BlogIcon spk 2009.07.29 21:24 신고  

      네, 잘 보셨네요. ^^
      나나니는 정말 잘록한 허리를 가졌는데, 이 넘은 다른 배를 가지고 있더군요.
      그 부분만 아니라면 영락없이 나나니라고 우겨도 될 것 같은데...;;;
      흔히 볼 수 있는 녀석이지만 추축만 할 뿐, 아직 정확한 이름은 찾지 못했네요. -_-;
      이게 제 한계인가 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