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avel

사용자 삽입 이미지




뒤를 돌아 보고서야
흘린 땀방울의 가치를 조금씩 알아가고 있다는 것을 알았다.  /한라산




사용자 삽입 이미지




풍상을 온 몸으로 이겨내며,
곧 올 새로운 봄을 꿈꾼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차가운 비바람을 견디며
숱한 세월과 함께 지내왔다.
내일도 모레도 그렇게 살아 갈 것이다. 
언제까지나...




사용자 삽입 이미지




모두가 숨죽인 해변,
그렇다고 모두가 다 침잠해 있는 건 아니다.
들리지 아니한가?
모두가 더 큰 호흡으로 삶을 노래하는 소리가... 

'Travel'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일본 미야자키(3) -사쿠라지마  (0) 2007.04.20
일본 후쿠오카 (2)  (0) 2007.04.20
일본 후쿠오카 (1) -태제부천만궁  (0) 2007.04.20
경산 조영동 고분군(古墳群)의 봄  (0) 2007.04.09
괌 (Guam)  (0) 2007.02.06
제주도  (0) 2007.01.27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