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ower




길을 가다가 어떤 분이 주머니에서 뭔가를 끄집어 내더니,
그것을 코에다 대고 한참이나 서 있는 모습이 눈에 들어왔다.
뭔가 싶어 가까이 가보니, 작고 노란 국화꽃송이였다.
향기가 좋다며 건네준 것 중 하나를 코에 살짝 대어보니, 
화사하면서도 달콤한 향기가 순간적으로 온 몸으로 파고 들어왔다. 
머리를 맑게 해준다는 국화꽃... 그대로 인 것 같았다.
많은 들꽃 중에서도 감국은 향기가 유난히 뛰어나다고 한다.
위 사진은 감국과 그냥 닮기만한...








늦가을에 피는 대표적인 꽃이라 할 수 있는 국화(菊花).
우리나라의 산과 들에서 자생하는 야생 국화속으로...
산국(山菊)은 들국화의 한 종류로 개국화라고도 하는데, 9~10월에 노란색의 꽃으로 핀다.

감국(甘菊)은 산과 들, 해안가에서 자라며, 봄에 묵은 뿌리에서 싹이 올라와
60~80cm까지 자라는 다년생 초본으로, 잎은 크게 다섯 갈래로 길게 갈라지고
줄기 끝에 9~11월경 노란색의 꽃이 핀다.
산국과 비슷하나 꽃이 좀 커서 지름이 2.5cm 정도이며,
국화 가운데 식용과 약용으로 이용되는 종이 바로 이 감국이다.

뇌향국화는 양지바른 산지에서 자라며 높이 40~80cm이고 잎에서 향기가 난다.
산구절초는 산과 들에서 자라며 높이 10~60cm이다. 꽃은 보통 흰색이지만 붉은빛이 도는 것도 있다.
갯국화는 바닷가에서 자라며 높이 30~40cm이고 10~11월에 노란색으로 핀다.








국화는 주로 관상용으로 심는데,
특히 감국으로는 술을 담그거나 꽃잎을 말려서 국화차를 만들어 먹기도 한다.
두통, 감기는 물론, 시력이 좋지 못할 때, 거친 피부에 좋다고 하며 
숙면에도 도움이 된다고 한다. 그래서 베개 속에 넣기도 한다.








국화는 가을에 서리를 이기고 피어나기 때문에
불굴, 절개를 상징한다.








전 세계에 200여종이 분포하고, 우리나라에는 감국, 뇌향국화, 산국,
산구절초, 수국, 울릉국화 등 야생종이 10여종이 있다.








흙담 아래로 부터 피어 오르는 
두런두런 이야기꽃.








아무래도, 인공적으로 꾸며놓은 꽃보다는
인적드문 길가에 함초롬히 피어있는 꽃이 더 정감이 간다.
사람의 손길이 닿지 않은, 자연 그대로의...








설령 아무도 눈길을 주지 않는다 하더라도,
그냥 그대로 피어있을 뿐이다.
그것이 바로 꽃이란 것이다.


관련/ 2009/11/06 - [Flower] - 꽃 -10



참고/ 네이버백과사전



'Flower' 카테고리의 다른 글

꽃 - 35 (봄꽃...)  (16) 2010.05.10
꽃 - 34  (11) 2009.12.21
꽃 - 33 (국화)  (20) 2009.12.10
꽃 - 32  (11) 2009.11.06
꽃 - 31  (12) 2009.09.28
꽃 - 30  (17) 2009.09.17
  • BlogIcon raymundus 2009.12.10 15:21 신고    

    정말이지 향기가 좋더라구요..저도 지나는길에 너무 좋은 냄새가 나서 찾아보니 근처에 국화가 피어있더라구요..
    아 오늘부터 물탱크 청소한다고 더운물이 안나와서..군대 체험하고 있습니다.

    • BlogIcon spk 2009.12.10 21:11 신고  

      향기가 좋길레, 국화를 속에 넣어 만든 베개를 한번 장만해 봐야 겠다는 생각을 했었습니다.^^

      군대체험... 제대로 하셔야겠네요.ㅎㅎ
      그러지 않으시면, 외출하실 때에는 모자, 선글라스, 마스크로 위장을 하셔야 할테니까요.ㅋㅋ

  • BlogIcon 유 레 카 2009.12.10 16:01 신고    

    흐 국화향이 아주 진하게 퍼지는듯한 사진이네요..
    국화꽃 차한잔에 음미해보고 싶은 오후네요..

    하루도 늘 뜻깊은 시간 되시구요 ^^

    • BlogIcon spk 2009.12.10 21:29 신고  

      그렇죠. 이렇게 비가 오는 날이면 더욱 더...^^
      물론, 커피도 좋겠지만 진한 향이 베어있는 한 잔의 국화차가 더 어울릴 것 같은 오늘 하루였네요.
      굳이 그것이 아니더라도, 따뜻한 커피 한 모금 음미하실 수 있는
      여유롭고 편안한 저녁시간이 되셨으면 합니다.^0^

  • BlogIcon 라오니스 2009.12.10 19:35 신고    

    사진 사이사이에 spk 라는 표시가 숨어있는것이..
    오늘따라 왜이리 재밌게 느껴지는지요..
    숨은그림 찾기하는 것 같아요.. 센스있으십니다.. ㅎㅎ
    국화차가 피부에 좋다고 하니.. 또 땡깁니다..
    제가 다 멀쩡한데.. 피부가 꽝이라서요.. ㅋㅋ
    알록달록 국화꽃을 보니.. 마음이 따뜻해집니다.. ^^

    • BlogIcon spk 2009.12.10 21:45 신고  

      어이쿠~~ 숨겨 놓은게.. 세심하신 라오니스님에게 그만 들켜버렸나 보네요.ㅋㅋ
      그렇지만, 오히려 작은 것 하나에도 관심을 가져 주시는 것 같아 이거 웬지 기분이 좋아지는데요.ㅎㅎ

      저는 향기에 끌렸습니다만, 라오니스님은 피부에 관심이 있으시군요.
      허긴, 총각이시니까 당연히..ㅋㅋㅋ
      전, 무서운게 없어 피부가 험해도 무조건 들이대고 봅니다.^^

  • BlogIcon 꼬마낙타 2009.12.11 00:51 신고    

    전에 국화차를 한번 먹어봤는데 향이 좋더라구요 ㅎ
    먹을 수 있는 꽃..
    사랑합니다. ㅋㅋ

    • BlogIcon spk 2009.12.11 17:50 신고  

      드셔 보셨군요.ㅎㅎ
      국화는 여러가지 효능은 물론, 시각, 후각, 미각까지 만족시켜 주는 아주 고마운 존재인 것 같습니다.
      재방문... 감사합니다.

  • BlogIcon 하양눈꽃 2009.12.11 11:39 신고    

    꽃향기 맡구 왔어요~ 저렇게 많이 핀 꽃을 보아야... 본다면 기분이 한결 좋아질텐데요.. ㅜㅜ오늘은
    머리가 무지 무겁습니다. 어지럽고 .. 아.. 왜 이러징 ~

    • BlogIcon spk 2009.12.11 18:17 신고  

      꽃향기를 맡고 오시니, 눈꽃님이 아니라 나비님이라고 해야 하나요.ㅋㅋ
      그나저나 어쩌나요. 컨디션이 좋지 않으시니...
      국화꽃이 머리를 맑게 해 준다는데, 직접 꺾어 드릴 수는 없고...
      실력만 좋다면, 향기가 느껴지는 멋진 사진으로 위안도 드릴 수 있을 텐데.. 안타깝네요.
      편안한 휴식으로, 내일은 힘차게 출발하셨으면 합니다.

  • BlogIcon 쭌's 2009.12.11 19:43 신고    

    아..국화만 보면 어렸을적 국화꽃을 부려뜨려서 XX하게 맞은 기억이...ㅠㅠ

    • BlogIcon spk 2009.12.11 20:43 신고  

      아~~ 그래도 행복하셨겠습니다.ㅎㅎ
      그래도 쭌님을 사랑하는 마음에, 그 향기로운 국화로 찜질(?)해 주셨나 봅니다.
      저는 그저 싸리나무 회초리로... --;

  • BlogIcon 관포지교 2009.12.12 11:45 신고    

    안녕하세요.
    정말 곱고 아름다운 국화꽃이네요.
    집안에 꽃 좀 둬야겠네요.
    분위기가 확 살아나게요.^^

    • BlogIcon spk 2009.12.12 19:23 신고  

      자연을 집 안으로 들인다는 것은 좋은 생각이지요.
      굳이 꽃이 아니더라도 식물, 그 자체만으로도 분위기 살리기에는 만점일 듯 합니다.
      특히 겨울에는 집안의 공기가 탁해지기 쉬울 때이기 때문에,
      이왕이면 공기정화와 같은 기능성 식물로 하시면 더 좋을 것 같습니다.^^
      편안한 주말저녁이 되시길...

  • BlogIcon 비키니짐(VKNY GYM) 2009.12.12 21:11 신고    

    꽃이 이쁘네요^^ 사진찍는게 취미이신가봐요??
    국화꽃 오래간만에 봅니다. 잘 보고 갑니다.^^

    • BlogIcon spk 2009.12.13 13:32 신고  

      네, 잘 보셨습니다. 사진찍기를 좋아합니다.
      비록, 막샷을 벗어나진 못했지만요...^^;;;
      깜쌤님에겐 건강을 살피시라는 말씀은 못드리겠네요.ㅋㅋ
      그저 편안한 휴일이 되시란 말씀 밖에는...ㅎㅎ

  • BlogIcon 모건씨 2009.12.14 15:49 신고    

    색깔이 넘 이쁩니다 :)
    꽃내음이 여기까지 전해지는듯해요 :)

    • BlogIcon spk 2009.12.14 22:47 신고  

      어휴~~ 그 곳까지나요.ㅎㅎ
      그런데, 제가 보기엔.. 고운 마음을 가지신 원덜님에게서 뿜어져 나오는,
      향기로운 체취가 아닐까... 그렇게 생각되는데요.
      물론, 향수내음은 아니시겠죠.ㅋㅋ
      이쁘게 봐 주셔서 고맙습니다.^^

  • BlogIcon mark 2009.12.19 08:50    

    국화꽃을 보면 옛날에는 덕수궁에서 가을마다 열던 국화전이 생각납니다. 가을이면 열리는 것이 국전, 화가들의 등단하는 입문코스와 그리고 국화전이 있었지요.

    • BlogIcon spk 2009.12.19 22:35 신고  

      그렇네요. 화전을 붙여먹기도 했네요.ㅎㅎ
      국화는 가을의 대표적인 꽃이기도 하지만, 수 많은 전시행사의 소재가 되기도 하는 것 같습니다.
      꽃꽂이도 그렇고, 워낙 종류도 많은 것이 또 하나의 이유가 아닐까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