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avel





                               마젤란 기념비. 그가 최후를 마친 지점에 1866년 건립되었다.

                               1521년 포르투갈의 탐험가 페르디난드 마젤란(Ferdinand Magellan)이
                               세부섬에 도착했다.
                               그는 포교를 위하여 세부의 영주였던 라자 후마본(Rajah Humabon)을
                               회유하였고, 라자 후마본과 왕비를 포함한 그의 일족 800여명은 그 해
                               세례를 받고 필리핀 최초의 기독교인이 되었다.
                               마젤란은 지방 영주간의 싸움에 개입하여 기독교로 개종시킴과 동시에
                               에스파냐 왕에게 복종하도록 하였으나, 이를 거부하는 막탄섬의 왕
                               라푸라푸를 징벌하기 위해 출진했다가 이곳에서 전사했다. 








                               마젤란 기념비 뒤쪽에는 스페인의 식민지화에 대항한 필리핀 최초의
                               지도자인 
라푸라푸
 동상이 세워져 있다.
                               이 청동 기념비는 라푸라푸가 1521년 신대륙 정복자인 페르디난드
                               마젤란과의 대전에서 필리핀의 자유를 지켜낸 막탄섬에 위치해 있다.








라푸라푸 동상 앞.
당시, 라푸라푸와 마젤란 사이에 전투가 벌어졌던 곳이다. 



...............................................................................................................................................................................





마젤란의 십자가(Magellan's Cross).
추장 라자 후마본과 그의 일족들이 세례를 받은 것을 기념하기 위해 
1521년 마젤란이 세운 십자가,
이를 보호하기 위해 1834년에 팔각정을 세웠다. 








                               당시의 세례의식을 그려놓은 내부 천장 아래에 십자가가 놓여 있다. 
                               이 십자가를 달여 마시면 병이 낫는다는 믿음이 있어서 나무를 조금씩
                               떼어가는 바람에 현재는 단단한 나무로 씌워 놓았다고 한다.
                               세부는 마젤란이 세계일주 도중 태평양 방면에서 최초로 상륙했던 섬이기도 하다. 




...............................................................................................................................................................................





마젤란의 십자가 바로 옆에는 필리핀에서 가장 오래된 스페인시대의 성당인
산토니뇨 성당(Basilica Minore Del Santo Nino)이 있다. 
세부의 수호신인 검은 산토니뇨(아기 예수)상이 발견된 지점에 1565년 
레가스피에 의해 세워졌으며 '산 어거스틴 성당'이라고도 한다.








                               당시에는 목재와 흙으로 지어졌으나, 1735년에 세부 총독이던
                               페르난도 발데스 타몬이 산토니뇨 성당을 석조건물로 짓도록 명하여
                               건축이 시작되었고, 1739년에 완공되었다. 








                               성당 내부의 중앙을 화려하게 장식해 놓은 것이 특징으로, 
                               1993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되었다.








                               천정에 그려진 성화.








                               1521년 세부의 추장 라자 후마본 등이 세례를 받은 것을 기념하여 마젤란이
                               여왕 주아나(Juana)에게 선물했다는 아기예수.

                               이후, 1565년 세부 주민들과 스페인 정복자간에 전쟁이 일어나 마을이
                               불탔으나 놀랍게도 이 어린 예수상은 손상을 입지 않은 상태로
                               발견되었다. 이에 레가스피는 그 자리에 산토니뇨 성당을 세워 상을 안치했다.
                               그 후 몇 차례의 화재에도 불구하고 지금까지 남아 있어 
                               많은 필리핀 사람들은 이 어린 예수상에 신비한 힘이 있다고 믿으며
                               순례하듯 이곳을 찾는다고 한다.
                               그렇지만, 현재 성당 전면 왼편에 모셔놓은 이 예수상은 모조상이라고 한다.


                                - 폐문이 임박한 시간에 방문했던 터라 쫒기듯 성당을 빠져 나왔다.
                               가보지는 못했지만, 이 근처에는 필리핀에서 가장 작고 오래된 요새인
                               산 페드로 요새(Fort San Pedro)가 위치해 있다.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