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 바딘광장, 호치민 영묘 및 생가




베트남의 수도 하노이의 중심에 있는 바딘(Ba Dinh)광장은
1945년 베트남의 독립을 선언하였던 곳이다.
지금은 이를 중심으로 국회의사당, 공산당사, 주석궁 등의 
정부 행정기관과 외국공관, 그리고 호치민 영묘를 비롯하여 
호치민 생가와 박물관 등이 위치해 있다.






바딘광장 한쪽에는 짙은 갈색의 대리석으로 된 사각형 모양의 건물이 세워져 있다. 
이는 독립과 통일이라는 두 가지 과업을 이루어낸 위대한 지도자로 추앙받고 있는
호치민의 묘소인 영묘(靈廟)이다.

호치민은 베트남 전쟁 중인 1969년 심장병으로 사망하였다.
그는 유언에서 자신을 화장하여 재를 셋으로 나눈 후, 베트남 북 · 중 · 남부에
고루 뿌리고 어떠한 우상화 작업도 하지말라고 일렀으나 그의 추종자들이
국민적 영웅을 한 줌 재로 둘 수 없다 하여 방부처리, 이곳에 안치하고 있다.
호치민 묘소는 21.6m 높이로 3개층으로 나뉘어 있으며, 1973년에 건축을
시작하여 1975년에 완공되었다.
호치민 외에도 이렇게 방부처리한 인물로는 레닌, 스탈린, 모택동, 김일성이 있다.






호치민(胡志明, 1890~1969)은 베트남의 공산주의 혁명가이자 정치인으로,
북베트남의 총리와 대통령을 지냈다.
1945년, 사회주의 국가인 베트남 민주공화국(북베트남)을 세웠으며, 초대 대통령으로
베트남의 식민지 해방과 민주공화국의 독립을 이끈 장본인이다. 
그런 업적을 높이 사 기존 사이공이라는 도시명을 버리고 호치민으로 바꾸었다.
호치민이라는 이름은 '깨우치는 자'라는 뜻으로,
베트남 사람들에게는 '호 아저씨(伯胡)'라는 이름으로 불리고 있다.






                               바딘광장 주도로를 중심으로 한쪽에는 호치민 영묘가,
                               그 반대쪽으로는 잔디밭으로 이루어진 넓다란 광장이 마주보고 있다.

 





호치민 영묘 맞은편으로 펼쳐진 잔디밭이다.
하나의 크기가 가로 세로 약 5m정도로 바둑판같이 모두
174개가 모여 있는데, 이는 같은 수의 무명용사를 상징한다.






                               잔디밭 건너편으로는 이들을 기리기 위하여
                               무명용사탑을 세워 두었다.






호치민 영묘 뒷편에는 호치민 생존 당시의 거소 및 사무실용 목조건물, 
그리고 호치민 박물관 등의 유적지가 있다.
이는 호치민이 1954년 12월부터 1969년 9월까지 
15년동안 거주하고 일하던 과정과 관련된 유적들이다.

위 건물은 프랑스 식민지 시절에 지어진 주석부(主席府)로, 
당시 프랑스의 인도차이나 총독부이자 총독의 관저로 알려져 있다.
평생 독신으로 살았던 호치민이 1946년 베트남 사회주의 공화국 
대통령으로 취임해 3개월을 이곳에서 살았으나 자신과 어울리지 
않는다며 전기 배관공이 거주하던 곳으로 옮겼다고 한다.
현재 이곳은 외국의 국빈들을 모시는 영빈관으로 사용하고 있다.








                               호치민이 두 번째 살았던 관저.
                               프랑스군이 침략했을 때는 전기공의 집이었으나 1954년부터
                               1958년까지는 그가 이 집을 사용했다.
                               이곳에는 호치민이 호화스럽게 먹을 수 없다고 하여 마련한
                               1식 3찬의 식탁, 그리고 평소 쓰던 책과 시계 등이 놓여있다.






                               부처나무라 부르는 붓목(BUT MOC, 부처나무).
                               나무 주위, 죽순 모양으로 솟아 오른 것은 신기하게도 이 나무의 뿌리이다.
                               그 모양이 남근 모양이었다가 점점 자라면서 스님형상을 보인다고 해서
                               그렇게 이름 붙였다고 한다.

                               나무 아랫부분의 하얀색은 벌레들이 달려들지 못하도록
                               발라 놓은 고무나무의 수액이다.






호치민 생가를 끼고 있는 연못.
오른쪽 건물은 그가 1958년 5월부터 1969년 8월까지
살았던 나산(Nha San)이다.
그러나 이 집들은 대통령이 머물렀다고는 볼 수 없을 정도로
너무나 소박하기만 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Trackback 0 Comment 13

Trackback : http://spk32.tistory.com/trackback/1017 관련글 쓰기

  1. BlogIcon mark 2011/10/03 00:05 address edit & del reply

    이사람들이 민족 자긍심도 대단하더라는 것을 느꼈넨데.. 어땠나요?

    • BlogIcon spk 2011/10/06 22:07 address edit & del

      잠시 겪어본 것으로 어떻다고 단정할 수는 없지만,
      적어도 비굴하게는 보이지 않았습니다.^^;;;
      굳이 말씀드린다면 배우려는 자세와 강한 호기심 정도라 할까요?;;;

  2. BlogIcon raymundus 2011/10/03 12:59 address edit & del reply

    부처 나무 정말 신기하네요.. 모양이 바뀌기 까지 한다니..
    중간에 hdr처럼 보이는 사진이 하나 보이는데 건물 색이 참 곱습니다. ;)

    • BlogIcon spk 2011/10/06 22:21 address edit & del

      ㅎㅎ HDR은 아니구요, 실제로도 눈이 부실만큼 아주 화려한 황금색이었습니다.^^
      일반적인 상식과는 어긋나게 뿌리가 거꾸로 자라고 있더군요.
      저도 처음 봤습니다.^^

  3. BlogIcon 복돌이^^ 2011/10/04 10:51 address edit & del reply

    앗....베트남에 다녀오신건가요? ^^
    아~~~ 정말 여행가고 싶은 뽐뿌가..날이 좋아서 더더욱 그런듯 해요~ ^^

    행복한 하루 되세요~

    • BlogIcon spk 2011/10/06 22:30 address edit & del

      한 여름도 아닌, 청명한 가을날씨이다 보니 더 그런 마음이 드는 것 같습니다.
      그러고 보니 뒤늦게 포스팅을 한 것이 오히려 잘한 것 같은데요.ㅋㅋ
      제가 생각하기에는 굳이 그 충동을 뿌리칠 필요는 없을 것 같다는...^^;;;
      복돌님에게도 좋은 기회가 오기를 바랍니다.^^

  4. BlogIcon G-Kyu 2011/10/04 14:15 address edit & del reply

    배트남 호치민시를 들어보았는데, 베트남 사람들에게는
    정말 위대한 인물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호치민의 영묘와 생가를 이렇게 생생하게 만나 볼 수 있다니,
    정말 좋은 포스팅 감사 합니다 ^^

    • BlogIcon spk 2011/10/06 22:39 address edit & del

      우리에게는 사이공이라는 지명이 더 친숙할 것 같은 도시지만,
      그들에게는 호치민이라는 인물의 비중이 너무나 크기에 어쩌면
      호치민특별시로의 개칭이 당연한 일이 아닌가 합니다.
      항상 관심있게 지켜봐 주셔서 감사합니다.^^

  5. 2011/10/05 09:04 address edit & 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spk 2011/10/06 22:54 address edit & del

      저는 호치민이라는 인물에 대해서 크게 알지는 못했지만,
      이번 방문을 통해서 목격하게 된 그의 검소한 생활방식은 정말 부러웠습니다.
      특히 한 나라의 지도자라는 위치에서 그런 생활을 했다는 것은 우리네 사고방식으로서는
      도저히 이해가 되지 않는 부분이기도 하기에 더 큰 감명으로 다가온 것 같습니다.
      다른 것은 몰라도 그런 면에서는 베트남 국민들은 더 큰 자긍심을 가져도 될 것으로 보입니다.
      항상 감사드립니다.^^

  6. BlogIcon 라오니스 2011/10/06 08:54 address edit & del reply

    호치민이라는 인물에 대해서... 보다 자세히 알 수 있는 포스팅이었습니다...
    베트남에 관해서 많이 들어는 봤지만.. 사실적으로다 아는게 없었어요..
    호아저씨가 베트남 사람들에게 어떤 존재인지.. 다시금 느끼게 됩니다..
    유해를 유언대로 하는게 더 낫지 않을까 라는 생각도 들구요..
    무명용사 잔디밭.. 보기 좋습니다...

    • BlogIcon spk 2011/10/06 23:13 address edit & del

      저 역시 이번 기회를 통해서 그 분을 알게 된 것 같습니다.;;;
      사실, 우리의 역사 하나만으로도 버거운데 다른 나라에 까지
      관심을 기울인다는 것 자체가 결코 쉬운 일이 아니지요.
      그런 면에서 새로운 것을 접하고 배우고 확인하는 과정이기도 한 여행은
      보고 먹는 것에 이은 또 하나의 큰 즐거움이라 할 수가 있을 것 같습니다.^^
      적어도 한 나라에 이런 정신적인 지주가 될 만한 지도자가 한 명쯤은 있어야 하는데 말이죠.^^;;;

  7. batu 2012/01/25 14:52 address edit & del reply

    사진 진짜 잘 직었어요 좋느 정부 감사합니다.

▲ 빈 공간을 더블클릭하시면 상하로 이동합니다

prev 1 ... 286 287 288 289 290 291 292 293 294 ... 919 nex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