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 토함산 석굴암




주차장에서 석굴암으로 향하는 계단 옆에는 석굴암 통일기원대종각이라고도 

부르는 불국대종각(佛國大鐘閣)이 서 있다.

물론 기부금을 내면 타종도 해볼 수가 있다. 

그 통일대종을 지나 매표소를 거쳐 석굴암 일주문을 들어선다.







곧장 푹신한 산책길이 맞아준다.

울창한 숲이 그늘을 만들어줘 걷기에 아주 편안한 길이다.

이 길은 10~15분 정도 계속된다.







산책길이 끝나자 국보 제24호인 석굴암 석굴을 보호하고 있는 전각이 나타난다.  

저 멀리 보이는 건물이 바로 그곳이다.







건물 안 석굴에는 그 유명한 본존불이 모셔져 있다.

하지만 유리벽으로 가로막혀 있어 온전한 모습으로는 볼 수가 없었고

사진촬영 역시 금지가 되어 있었다.

기대가 컸었던 만큼 아쉬움도 컸다.


이미 잘 알려진대로 석굴암은 신라 경덕왕 10년(751)에 당시 재상이던 김대성(金大城)이 

처음 건립하였는데 건립 당시에는 '석불사(石佛寺)'로 불렸다.

석굴에는 본존불(本尊佛)을 중심으로 둘레에 천부상(天部像), 보살상(菩薩像), 

나한상(羅漢像), 거사상(居士像), 사천왕상(四天王像), 인왕상(仁王像), 

팔부신중상(八部神衆像) 등이 조각되어 있다.







                               석굴암 보수당시 파손되어 석굴암 석물로 기능을 하지못해 해체된 채

                               보관중인 석굴암 감실 천정 및 벽석 등의 석물들.







                               다시 일주문 앞으로 되돌아 왔다.

                               멀리 보이는 건물이 앞서 말한 불국대종각이다.







불국대종각에서 불국사 방향으로의 조망.

무더위에도 바람은 시원했다.


석굴암은 경주에서 가장 큰 산인 토함산(해발 745m)의

해발 565m 지점에 위치해 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Travel'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2회 대한민국 도시농업박람회  (8) 2013.09.11
국립경주박물관 소장품  (8) 2013.09.04
경주 토함산 석굴암  (8) 2013.08.27
홍콩국제공항  (0) 2013.08.13
마카오 - 워터쇼 (더 하우스 오브 댄싱 워터)  (8) 2013.08.08
마카오 - 콜로안빌리지  (8) 2013.08.06
1 Comment 8
  1. 2013.08.28 08:52 address edit & del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spk 2013.08.29 19:47 신고 address edit & del

      습기에 대한 대비는 물론, 동지때 일출방향을 향하게 만들어 졌다는 것과
      키가 160cm되는 사람의 눈높이에 맞추어 설계가 되었다는 등,
      불상 하나 만드는 데에도 그냥 허투루 만들지 않고 꼼꼼하고도 치밀한 계산 속에서
      만들어 졌다는 것은 과학적으로 분석한 여러 결과에서도 나타났다지요.
      이집트의 어느 파라오의 얼굴에도 특정 시간에만 빛이 들어오게 설계가 되어 있다고도 합디다만...^^;;
      어쨌거나 우리 조상들의 지혜를 함께 엿볼 수 있는 자랑스런 유산임에는 틀림이 없을겁니다.^^
      경주에 모임차 갔었지만 불국사에서의 일출은 생각조차 못했네요.;;

  2. BlogIcon 드래곤포토 2013.08.28 10:59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석굴암에 가면서 느낀건데 석굴암입장료와 불국사와 똑같아
    개인적으로는 입장료가 너무 비싸다는 생각입니다.
    게다가 사진촬영도 금하고 있어 등산했다는 생각밖에는 안들더군요
    기분좋은 하루되세요 ^^

    • BlogIcon spk 2013.08.29 19:55 신고 address edit & del

      유감스럽게도 저와 같은 느낌이셨군요.^^;;
      나름 힘들게 본존불을 보기 위해서 찾아갔지만 정작 그 모습은
      예전에 봐 왔던 사진을 보는 것보다 더 못하다는 생각을 지울 수가 없겠더군요.
      그런 상황에서 입장료까지... 괜히 허탈하고 배신감마저 드는 것 같았습니다.
      솔직히 이런 상황이면 두번 다시는 갈 것 같지는 않습니다.;;

  3. BlogIcon 복돌이^^ 2013.08.28 11:08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조망이 참 좋네요~~ ^^
    큰녀석이 봄에 수학여행으로 다녀온곳이네요...
    경주가족여행을 준비했다가 못갔었는데...큰아이만 다녀왔어요..
    저는 물론 30여년전에 갔었지만 기억도 잘안나네요~~
    가을에 가족끼리 한번 가야 겠어요..산책코스로도 좋을듯 하구요~~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 BlogIcon spk 2013.08.29 20:01 신고 address edit & del

      경주라고 하면 불국사와 석굴암은 필수코스지요.ㅎㅎ
      그런만큼 유명한 곳이기는 한데, 석굴암은 사실 기대만큼 큰 감동은 없었습니다.
      본존불을 감상하는데 장애물이 있었기 때문이지요.;;
      그냥 잠시 산책을 한다고 생각하신다면 별 무리는 없어 보입니다.^^;;
      감사합니다.^^

  4. BlogIcon 라오니스 2013.09.06 13:10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저는 종 쳐봤어요 .. ㅋㅋ
    석굴암까지 향하는 숲길은 정말 예쁩니다..
    나뭇잎으로 가려진 그 길을 거닐 때는 행복하지요 ..

    석굴암을 보면 안쓰럽습니다.. 유리벽에 가려져 있고 ..
    들어가면 뒷사람에 밀려서 빨리빨리 앞으로 떠밀리고요 ..

    일본애들이 잘못 손 대서 그렇다고는 하지만 ..
    우리들이 석굴암에 더욱 애정을 갖아야 할 것 같습니다..

    • BlogIcon spk 2013.09.07 20:20 신고 address edit & del

      저는 나올 때 한번 쳐볼까 하고 지나쳤는데 결국에는 본존불에 대한
      실망감 때문에 그러지는 못했네요.
      주차비에다가 입장료.. 거기다 타종체험비까지 지불하기엔 괜히
      억울한 기분이었다고나 할까요.^^;;
      사실 솔직히 말씀드리면 처음에는 그런 기분이 들기는 했었지만
      나올 때는 예쁜 숲길 때문에 저절로 풀어지기는 했었답니다.ㅎㅎ
      한가지 분명한 것은 석굴암은 우리가 지켜나가야 할 자랑스러운 문화유산이라는 사실이지요.^^

▲ 빈 공간을 더블클릭하시면 상하로 이동합니다

prev 1 ··· 297 298 299 300 301 302 303 304 305 ··· 1075 next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