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avel




오어사 사천왕문, 사천왕 자리는 비어있다.


우리나라에서 고기어(魚) 자가 들어가는 사찰이 세 곳 있다.

부산의 범어사(梵魚寺)와 삼랑진의 만어사(萬魚寺), 그리고 이곳 

포항의 오어사(吾魚寺)가 그곳이다.







포항시 오천읍에 위치한 오어사는 경주 불국사의 말사이며 

신라 진평왕 때 창건 되었다.

오른쪽으로 보이는 대웅전은 석가모니를 모신 주법당으로 

조선 영조 17년(1741)에 중건한 것이다.







이 절에는 오어지 상류 준설작업 중 발견되어 보물 제1280호로 

지정된 동종 외에도 원효대사의 삿갓이 보관되어 있다.







                               응진전(應眞殿).

                               응진이란 진리에 도달하였다는 뜻으로 석가모니불을 주불로 모시고

                               부처는 되지 못하였으나 해탈의 경지에 오른 석가모니의 제자들인 

                               16나한을 좌우에 모신 법당을 말한다.







                               깎아지른 듯한 절벽 운제산(雲梯山, 일명 천자봉, 482m) 정상위에 조성된 자장암(慈藏庵).

                               신라 진평왕 즉위원년인 서기578년경 자장율사와 의상대사가 수도할 때

                               오어사와 함께 창건된 사찰로, 지극정성으로 기도하면 반드시 성취한다는 

                               관음 기도도량으로 유명하다.


                               옛 선사들이 구름을 사다리 삼아 절벽을 넘나들어 '운제(雲梯)'라 불리는데,

                               자장암에는 혜공스님이 계셔서 원효대사가 구름을 타고 혜공스님을 만나러 갔다고 한다.







                               사찰 앞에는 오어지(吾魚池)를 가로지르는 구름다리인 

                               운제산 원효교가 설치되어 있다.

                               이 다리를 건너면 원효암(元曉庵)으로 갈 수도 있다. 







오어사는 오어지의 물길이 둥글게 돌아 곶을 이루는 곳에 위치해 

멋스러운 풍광을 만들어 낸다.


오어지는 관리면적 356ha를 용수공급하고 있으며

특히 상수원 보호지역으로 지정되어 있어 포항시 오천읍 일원에 

생활용수를 공급하는 중요한 저수지이다.







오어사에서 산길을 따라 600m 정도 올라가면 원효암이 나온다.

삼성각과 관음전, 요사체가 전부인 조그마한 암자로 

1937년 소실되었던 것을 1954년에 중건했다.




관련/ 포항 오어사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오천읍 | 오어사
도움말 Daum 지도

'Travel'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내장산 (1) - 서래봉, 불출봉  (10) 2012.11.13
포항 호미곶 해맞이광장  (6) 2012.11.07
포항 운제산 오어사  (8) 2012.10.31
남해를 한눈에... 하동 금오산(소오산)  (10) 2012.10.24
포항 기북의 덕동문화마을  (10) 2012.10.17
미니 주산지... 경산 반곡지  (8) 2012.09.05
8 0
  • 2012.11.02 08:47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spk 2012.11.04 22:04 신고  

      산은 속세를 떠나 은둔한다는 느낌이 더 강한 것 같습니다.
      그래서 수양을 하기에는 더 없는 적지가 되지 않았을까요.^^
      아니면 그 반대일지도 모르겠구요.ㅎㅎ
      하지만 현대에 들어와서는 산을 찾는 사람들이 많아지면서 방해를 많이 받는 것 같습니다.
      그래서일까요. 이제는 산사가 산사가 아닌 형국이 되어버린 것 같습니다.
      속세의 사정에도 이리저리 관여하는 일도 많아지고 말이죠.;;;

      언젠가 산행을 하면서 그곳에 담긴 역사의 일단을 풀어 놓으신적이 있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아마도 일종의 그런 탐방기를 말씀하시는 것 같은데요,
      꼭 그런 내용으로 만나 뵐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 감사합니다.^^

  • BlogIcon 복돌이 2012.11.02 11:28    

    구름다리 하나만으로도 한번 꼭 가보고 싶은 곳이네요~~ ^^
    저도 주말에는 가까운 사찰에 아이들과 함께 산책한번 가야 겠어요~~ ^^
    요즘 날이 급하게 추워지네요..늦기전에 서둘러야 겠어요~~ ^^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 BlogIcon spk 2012.11.04 22:17 신고  

      복돌님은 동심을 그대로 간직하고 계신 것 같은데요.^^
      아직까지도 구름다리를 좋아하시니 말이죠.ㅋㅋ
      이제 11월이 되었으니 추울만도 하지요. 하지만 굳이 서두를 필요는 없어 보입니다.
      가을이면 가을대로, 겨울이면 또 겨울대로의 맛이 있으니까요.ㅎㅎ

  • BlogIcon 드래곤포토 2012.11.02 23:39 신고    

    자장암이 멋진곳에 자리하고 있군요
    경치가 좋은 만큼 오르기가 쉽지는 않을 것 같네요
    즐거운 주말되세요 ^^

    • BlogIcon spk 2012.11.04 22:21 신고  

      잠시만 가쁜숨을 몰아쉬기만 하면 시원한 풍광이 덤으로 따라오지요.^^
      세상에 공짜가 없듯이 말입니다.ㅎㅎ

  • BlogIcon 라오니스 2012.11.07 02:30 신고    

    어가 들어가는 절이 3개뿐이 없군요 .. 단순 생각에는 꾀 많을 것 같은데..
    3개 중에 2개는 다녀와봤습니다.. 범어사, 만어사 .. ㅎㅎ
    이제 오어사만 가면 트리플이 완성되는군요... 오어사 꼭 가야 될 이유가 생겼습니다.. ^^
    사천왕이 없는게 독특하군요 .. 원효대사의 삿갓.. 이것도 궁금하고 말이죠..
    일단 내년에 꼭 가봐야 할 곳으로 오어사도 찜 해놓고 갑니다... ^^

    • BlogIcon spk 2012.11.08 17:56 신고  

      글쎄요. 그렇다고 하네요.^^
      그러나 혹시 최근에 다시 지어진 절이 있다면 또 모르겠습니다.ㅋㅋ
      저는 달랑 이곳 한 곳만 해당되는군요.;;;
      엉덩이가 무거우니 당연한 것이겠지만 말이죠.
      트리플... 라오니스님에게는 전혀 문제가 되지 않을 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