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imal




눈이 내린 들판이라 해서 그저 적막만이 감도는 것은 아니다.
분주하게 재잘거리며 공간을 휘저어 다니는 참새들이 있다.
뭐가 그리 신나는지 떼로 몰려 다니며 이리저리 오가기 바쁘다.








그러다가 간혹 햇빛이 내려비치기라도 하면
한적한 곳에 모여앉아 따뜻한 일광을 즐기며
휴식을 취하기도 한다. 
비록 메마르고 추운 겨울이지만, 오롯이 함께 하기에
이들에게는 외로움이란 자리를 잡을 틈이 없어 보인다.








또 다른 한 쪽에서는 까치들이 용케도 눈 속에 묻힌
먹을꺼리를 찾아내어 열심히 쪼아대고 있고...



...............................................................................................................................................................................





노랑턱멧새는 가만히 주위를 관망하며 
하얗게 변해버린 세상을 즐기고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흔한 텃새이자 겨울새로
뒷머리의 깃이 약간 길어서 세울 수 있다.








미동도 않은채 뭔가 깊은 상념에 빠진듯한 또 다른 노랑턱멧새 암컷.
뒷머리 깃과 눈썹, 멱의 빛깔이 연하고 머리는 갈색이다.








노랑턱멧새 수컷.
수컷은 머리꼭대기와 뺨, 가슴이 검고 눈썹무늬와 멱은 노란색이다.
이들은 보통은 4~5마리, 많게는 10마리씩 무리지어 땅 위에서
식물의 씨앗과 벌레 등의 먹이를 찾는다.



...............................................................................................................................................................................





척색동물문 포유강 우제목 사슴과 고라니속의 고라니도 먹을 것을 찾아 나섰다. 

몸통은 황갈색이며 털의 끝은 검정색이다.
얼굴은 회갈색 또는 황갈색이고, 아래턱과 목 부위는 회백색,
그리고 복부쪽은 황백색이다.
새끼는 흰색 점무늬가 세로로 열을 지어 있으며 생후 2개월 정도 후에 없어진다.
암수 모두 뿔이 없으나 수컷은 긴 송곳니가 길게 자라난 엄니를 가지고 있으며
암컷은 길이가 짧아 밖에서는 보이지 않는다.








물을 좋아하며 수영을 잘하는 고라니는 단독생활을 하기에
무리생활을 하는 다른 동물들에 비해 유난히도 외로워 보인다.
이들은 대게 새벽과 해질녘에 가장 많은 활동을 한다.



...............................................................................................................................................................................





이들의 눈에는 이 새하얀 눈은 과연 어떤 존재로 비춰질까.
이색적이고도 재미있는 놀이터?
아니면 삶을 위태롭게 하는 위협적인 존재?

잠시 스쳐 보기에는 이들에게 있어서의 겨울이라는 계절은 
그저 힘겨운 시간의 연속으로만 기억되어질 것만 같다. 



참고/ 네이버자연도감



'Animal'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곤충 - 19  (15) 2011.09.16
새 - 13 (동고비, 참새, 제비)  (12) 2011.07.26
겨울, 눈... 그리고 동물  (14) 2011.03.21
새 - 12 (콩새, 호랑지빠귀)  (26) 2010.12.12
나비 - 5  (18) 2010.11.01
동물 - 6  (16) 2010.10.28
  • BlogIcon 모건씨 2011.03.22 12:49 신고    

    고라니녀석 배경의 착시현상 떄문인지 무척 작아보이는걸요 하핫 ^ ^

    • BlogIcon spk 2011.03.22 20:04 신고  

      ㅎㅎ 잘 보셨습니다. 좀 더 구체적으로 말씀드리자면 키가 77.5~100cm, 어깨높이가 45~55cm 정도라고 하네요.
      고라니 아래사진에서 바로 우측편에 보면 까치가 숨어 있는데,
      서로 비교해 보시면 대충 짐작이 가실거라 생각됩니다.^^

  • 2011.03.22 17:58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spk 2011.03.22 20:49 신고  

      먼 곳도 아닌 바로 집 근처였습니다. 언젠가 대구스타디움 인근에 있는 산,
      그것도 사람들이 잘 다니지 않은 길을 한번 가본적이 있는데 사방이 올무로 가득하더군요.
      인근 주민의 말로는 멧돼지, 고라니 등이 제법 있다고 하던데,
      아마도 농작물의 피해가 우려되어 취한 조치로 보였습니다.
      그렇지만 당사자인 동물들에게는 무척이나 힘겨운 삶의 현장이 아닌가 합니다.

  • BlogIcon 라오니스 2011.03.22 18:50 신고    

    올 겨울 유난히 추운날씨에 동물친구들도 고생이 많아 보입니다..
    먹을 것들은 잘 먹고 다녔는지.. 걱정도 되구요..
    날씨가 따뜻해지면서.. 동물들도 따뜻하게 잘 살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spk님도 따뜻하고 행복한 봄날 맞이하시길 바랍니다.. ^^

    • BlogIcon spk 2011.03.22 21:07 신고  

      추운 겨울이어서 그런지 동물 사이도 아주 각박한 것 같더라구요.
      저곳만 하더라도 까치들이 먼저 자리를 잡고 있는 상황에서 고라니가 다가오자
      부리로 마구 쪼아대며 텃새를 부리더군요.
      한동안 서로 신경전을 벌이다가 결국 고라니는 이겨내지 못하고 달아나고 말았지요.
      지금쯤 저 고라니 녀석은 어떻게 지내고 있는지... 모쪼록 잘 지내고 있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 BlogIcon 작은소망™ 2011.03.23 06:51 신고    

    봄이 왔다싶으면 다시 겨울이오고 요즘날씨 참으로 이상합니다.
    꽃샘추위가 이렇게 자주오는 경우는 없네요..
    어제도 야경담다가 날이 너무 추워서 얼어죽는줄 ㄷㄷ
    아름다운 겨울의 풍경 잘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

    • BlogIcon spk 2011.03.23 20:06 신고  

      그러게 말입니다.^^ 봄꽃나무들도 많이 헷갈릴 것 같습니다.
      꽃을 피워야 할지 말아야 할지...ㅋㅋ
      그래도 작은소망님 같은 경우에는 겨울을 제철이라고 봐도 될 것 같은데,
      한편으로는 아쉬움이 없지는 않으실 것 같습니다.
      환절기 건강 조심하시길 바랍니다.^^

  • BlogIcon 복돌이^^ 2011.03.23 19:39 신고    

    오랜만에 뵙는것 같네요..^^
    잘지내고 계시죠? ^^
    그러고 보니 이제 겨울도 지난듯 하네요...^^
    마지막 사진은 강렬하네요..^^

    행복한 하루 되세요~~ ^^

    • BlogIcon spk 2011.03.23 20:23 신고  

      ㅎㅎ 잠시 게으름을 좀 피워 봤습니다.^^
      그러나 이제는 겨울이 순순히 지나갈 만도 한데 아직은 미련이 많이 남아있는 모양입니다.
      내일밤부터는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최대 10cm의 많은 눈이 내리겠다는 예보가 있으니 말이죠.
      그렇지만 아마 이번 눈이 내리고 나면 봄은 더 빠른 걸음으로 우리들 곁을 찾아 오리라 생각됩니다.^^

  • BlogIcon 드래곤포토 2011.03.24 17:57 신고    

    사진 하나하나가 작품이네요
    사진찍으시느라 고생도 하셨을텐데
    덕분에 잘보고 갑니다. ^^

    • BlogIcon spk 2011.03.24 20:25 신고  

      보잘것 없는 졸작을 두고 작품이라 하시니
      다른 분들이 작품의 개념을 달리 생각하실까봐 살짝 걱정됩니다.ㅋㅋ
      그런데 공치사인줄 알면서도 괜히 기분이 좋아지는건 어쩔 수가 없다는... 감사합니다.^^

  • BlogIcon markjuhn 2011.03.25 00:22 신고    

    저느 새사진이 그렇게 어려운줄 몰랐습니다. 순간 포착이 거의 불가능했고 망원렌즈로 보면 새가 어디 있는지 창즐 수가 없더라니까요.

    • BlogIcon spk 2011.03.27 20:51 신고  

      ㅎㅎ 정말 그렇지요? 저도 새들이 눈에 들어올 때면 습관적으로 카메라부터 들이대는데
      프레임에서 자꾸 벗어나는 바람에 찬스를 놓치는 경우가 허다합니다.
      다른 사진들도 그렇지만, 특히 새 사진을 잘 찍으시는 분들을 보면 정말 부럽더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