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avel




                               가은오픈세트장은 제1, 제2, 제3촬영장 등 세 개의 촬영장으로 구성되어 있다.

                               먼저 제3촬영장부터 역순으로 돌아보기로 한다.

                               그 입구이자 출구이기도 한 성곽의 모습으로 안내 팸플릿에는

                               요동성이라 표기된 곳이다.







제3촬영장은 요동성과 성내마을로 구성되어 있다.

성 위에 올라보니 초가집과 관아, 그리고 약초와 술을 파는 시장이 있는

성내마을이 한눈에 내려다 보인다.

조그마한 미니마을이라 할 수 있겠다.


가은오픈세트장은 부지면적 43,999㎡에 건축면적 3,189㎡의 규모로  

실제 현존하는 고구려성의 답사와 수개월간의 자료조사를 거쳐

충분한 고증을 바탕으로 고건축 복원공법을 통해 재현한 세트장으로

2006년 6월에 완공되었다.







SBS의 '연개소문'을 시작으로 '세종대왕', '왕녀 자명고', '천추태후', '선덕여왕',

'계백', '근초고왕', '광개토대왕', '뿌리깊은 나무', '대왕의 꿈', 영화 '군도',

'정도전' 등이 이곳 가은오픈세트장에서 촬영되었다.







인접한 제2촬영장.

제2촬영장은 안시성과 성내마을로 이루어져 있다.







다양한 형태의 건축물로 구성된 성내마을.







제2촬영장의 안시성을 나와 제1촬영장으로 향한다.

맞은 편 좌측으로 보이는 건물은 제3촬영장의 시설물들이다.







따가운 햇볕을 받으며 산길을 굽이돌아 오르니 제1촬영장의 평양성이 맞아준다.

제1촬영장은 평양성, 고구려궁, 고구려마을, 신라마을 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제2, 제3촬영장에 비해 상대적으로 규모가 큰 편이다.







주막과 대장간 등이 있는 고구려 마을.







고을의 양반들이 살았음직한 건물들이 옹기종기 모여 있다.







신라궁, 그런데 효율적이게도 다른 한 쪽은 고구려궁으로

한 건물에 두 개의 궁궐이 공존하고 있는 형태로 되어 있다.

고구려궁 뒤쪽으로는 김유신, 김춘추, 연태조의 집을 비롯하여 민가,

대장간 등이 세워져 있다.


참고로 우리나라 오픈 세트장은 총 35여 곳이라 한다. 

대부분의 세트장이 수익을 창출하는 곳은 전무한 실정에서

이곳 문경의 문경새재오픈세트장과 가은오픈세트장은 유료관객

66만명 이상으로 상대적으로 잘 활용되고 있는 케이스라고 한다.

그나마 다행이라 하겠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북도 문경시 가은읍 | 가은오픈세트장
도움말 Daum 지도

'Travel' 카테고리의 다른 글

대구 동구 안심연꽃단지  (0) 2014.09.17
문경 석탄박물관  (8) 2014.08.20
문경 가은오픈세트장  (8) 2014.08.19
구미 박정희 대통령 생가  (0) 2014.08.12
문경 쌍용계곡  (8) 2014.08.06
부산 금정산 고당봉  (6) 2014.07.15
8 0
  • 2014.08.20 09:03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spk 2014.08.20 17:36 신고  

      그 어느 한켠에서 울고있던 핸드폰이 따님의 핸드폰이었나요?
      그런줄 알았다면 가져오는건데 말입니다.ㅎㅎ

      따가운 여름임에도 불구하고 모노레일을 타는 재미도 있고해서인지
      많은 사람들이 찾아오고 있더군요.
      게다가 석탄박물관과 함께 있어 더 큰 시너지효과를 보고 있는 것 같기도 하구요.
      아마도 겨울이라도 크게 다르지 않겠지요.^^

  • BlogIcon 드래곤포토 2014.08.20 17:17 신고    

    문경에는 문경새재 오픈세트장만 알고 있었는데
    가은오픈세트장도 있었군요.
    영화촬영이후에도 관광용으로 재활용된다는것은
    바람직한 일이라 생각됩니다.
    잘보고 갑니다. ^^

    • BlogIcon spk 2014.08.20 17:54 신고  

      문경에는 이곳 가은오픈세트장과 문경새재에 있는
      KBS촬영장 두 군데가 있더군요.
      문경새재세트장에는 오래전에 가봤는데, 둘 다 나름대로
      규모있게 조성되어 있는 것으로 기억하고 있습니다.
      가은오픈세트장은 석탄박물관과 함께 둘러보면 좋겠더군요.
      감사합니다^^

  • BlogIcon 복돌이^^ 2014.08.21 10:02 신고    

    문경에 요런곳이 있는줄 몰랐네요
    앞으로 여기서 재미나는 많은 사극들이 만들어 지겠죠?^^
    날좀 선선해지면 석탄박물관과 더불어 저도 나들이한번 가봐야 겠네요

    • BlogIcon spk 2014.08.21 13:57 신고  

      물론 앞으로도 수 많은 사극이 만들어질 것으로 믿어봐야지요.
      그냥 세트장이라는 이름으로 방치되어서는 곤란하지 않겠습니까.^^;;
      꼭 전시용으로만이 아니라 여러 방안을 모색하여 실제로도
      잘 활용이 되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 BlogIcon 라오니스 2014.08.23 09:06 신고    

    저도 여행길에 세트장 몇 곳을 가본 적이 있습니다..
    문경 세트장은 수익이 나는 곳이라 하니 다행입니다..
    어느 세트장은 관리가 안되어서 폐허가 된 경우도 많았거든요 ..
    요즘 경북 내륙지방에 대한 관심이 많아지는데 ..
    문경세재길도 걷고, 세트장도 가보고 ..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싶은 마음이 듬뿍 듭니다... ㅎㅎ

    • BlogIcon spk 2014.08.23 20:23 신고  

      물론 간간히 몇 번 촬영장으로 사용하고는 용도폐기된 경우도 없지는 않을겁니다.
      그런 경우는 미관을 해치기도 하지만 경제적으로도 아주 큰 낭비가 되겠지요.
      지역적으로야 하나의 관광요소가 생기기 때문에 적극적으로 유치를 한다고는 하지만
      이후의 관리방안에 대해서는 대부분 크게 신경을 쓰지 않은 결과라 해야겠습니다.
      그러나 다행히 이곳은 그렇지 않다고 하네요.

      문경새재는 한국관광지 100선 중 1위에 뽑혔다고 하니 더 이상 언급할 필요가
      없겠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