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istory


부산...............................................................................................................................................................





2004년 2월, 부산의 영도대교에서 바라 본
남포동 및 용두산 공원의 모습이다. 

건너편 영도대교의 우측 공터는 제2롯데월드부지.  

현재 영도대교는 원래의 모습인 도개교로 해체, 복원하는 공사가 

진행중에 있으며, 롯데월드 신축공사도 한창이다.



또한 좌측으로 보이는 부산타워의 등명기가 최근 국내에서 처음으로 

관광용 등대로 지정되었다는 소식이다.

부산타워는 1973년 해발 69m의 용두산공원 정상에 세워졌으며,

등대의 등탑 높이는 120m로 국내 등대 가운데 가장 높다.







황령산쪽에서 바라 본 부산시청 주변.



■ 서울 코엑스(COEX) 인근........................................................................................................................................





2009년 4월, 서울 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내려다 본
이제 막 봄이 시작된 삼릉공원.
도심에 이만한 자연공간이 있다는 것이 얼마나 다행스러운지...






코엑스에서 코엑스사거리 방향으로...






                               인터컨티넨탈 호텔 남서방향.
                               뿌옇고 혼탁해 보이는 서울의 하늘과 땅...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 속에서는 사람들이 살아간다.








2012년 4월, 삼릉공원 방향. 







2011년 3월, 
역시 코엑스에서 현대아이파크타워와 마주했다.






                               2011년 3월, 한국종합무역센터와 코엑스아티움. 

 

 

 

■ 서울 광화문광장...........................................................................................................................






                               2011년 3월, 충무공 이순신 장군상.

                               세종로와 태평로가 뻥 뚫려 있어 남쪽 일본의 기운이 너무 강하게 

                               들어오기 때문에 이를 제어할 필요가 있다는 당시 풍수지리학자들의 

                               주장에 따라 만들어졌다고 한다.

                               1968년 4월 27일 건립.







                               좌대 높이 11.5m, 조각 6.5m로, 설치될 당시로서는 

                               동양 최대의 크기였다고 한다.

                               2012년 4월의 모습이다.







                               2012년 4월, 세종대왕상.
                               왼손에 '훈민정음 해례본'을 펼쳐 든 좌상의 형태로, 

                               2009년 10월 9일 한글날에 세워졌다.

                               무게 20t,  높이 6.2m, 폭 4.3m의 크기이다.







                               또 하나의 세종대왕상.

                               덕수궁 내에 있던 것으로 1968년 총 높이 6.7m의 청동재 좌상으로 건립되었다.

                               그러나 세종대왕이 덕수궁과 연관성이 없다는 지적과 2004년부터 추진된 

                               덕수궁 원형복원 사업이 맞물려 최근 (사)세종대왕기념사업회 

                               경역으로 옮겨진 상태이다.







8 0
  • BlogIcon 라오니스 2012.06.12 19:58 신고    

    이순신 장군 동상이 세워진 연유는 이번에 알았습니다..
    이순신 장군은 이 세상에 없지만.. 그 기운은 여전히 우리를 지켜주고 있네요..
    높은 곳에서 내려다 본 모습이 많이 보입니다.. 도심속의 모습들 ..
    복잡해서 살기 싫다 싫다 하지만.. 그래도 사람들은 도시로 모여드네요.. ㅎㅎ
    경기도 여주에 가면 중심가에 세종대왕 동상이 있습니다..
    여주에 세종대왕 릉이 있거든요.. 영릉 ..
    그 동상과도 비교를 해보게 됩니다..

    • BlogIcon spk 2012.06.14 20:32 신고  

      어느 드라마의 제목처럼 불멸의 이순신이라 할까요,
      지금도 여전히 살아 계시는 것 같습니다.ㅎㅎ
      과거 우리 민족사에 이렇게 훌륭한 분들이 계시다는 것이 얼마나 다행스러운지요.
      나라를 지켜내신 이분 덕분에 지금의 우리도 있는 것이겠기에...
      물론, 높은 기단 위에 서 계신 것도 있겠지만, 높이 우러러
      추앙을 받아 마땅한 분이 바로 이분이 아닐까 합니다.^^
      여주에 계시다는 또 한 분... 세종대왕님은 또 어떤 모습을 하고 계실지 궁금한데요.
      한번 검색해 봐야겠습니다.^^

  • BlogIcon 드래곤포토 2012.06.12 23:21 신고    

    높은곳에서 찍은 사진은 높은데서 찍었다는 건데
    어떻게 그런 위치에서 찍었는지 궁금하네요
    건물 옥상에 올라가려면 건물관리인들이 잘 허가를 안해주더군요 ^^

    • BlogIcon spk 2012.06.14 20:38 신고  

      일부러 찾아간 것은 아니구요, 업무차 또는 숙박지인 관계로
      별도의 허락없이 자연스럽게 촬영이 되었네요.^^
      저도 높은 곳에서 내려다 보고 찍고 싶은 곳이 많지만 엄두를 못내고 있답니다.ㅎㅎ

  • 2012.06.14 15:13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spk 2012.06.14 20:44 신고  

      저도 특별한 일이 아니면 가기가 힘들지요.
      어쩌다가 일년에 한 번 가면 잘 가는 것 같습니다.^^;;
      그나마 서울에는 연고가 있어 부산보다는 가기가 쉽다고나 할까요...^^
      시골에서 자랐으면 다 촌놈이 아니던가요? 저도 예외없이 촌놈입니다.ㅎㅎ

  • BlogIcon 복돌이^^ 2012.06.21 16:20 신고    

    세종대왕상과 이순신장군상앞에는 늘 사람이 많은데...
    사진을 잘 담아 내셨네요...
    전 늘 사진속에 사람들이..ㅎㅎㅎ ^^

    • BlogIcon spk 2012.06.22 20:02 신고  

      아마도 평일, 그것도 오전시간이어서 그런 것은 아닐까요?^^
      사람들을 피하시려면 그 시간에 도전해 보시길 바랍니다.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