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avel




거제어촌민속전시관과 거제조선해양문화관이 위치한 

거제시 일운면 지세포리의 지세포항.

그 한켠으로는 거제요트학교가 자리하고 있다.

거제요트학교는 2009년에 설립되었으며 요트체험교실도 운영하고 있다.

먼 남의 나라에서만 이루어지는 특별한 레저로 인식되어온 요트...

이제는 동호회를 중심으로 점차 확산되어가고 있는 추세라고 한다.







                               아주 많은 숫자는 아니지만 이곳 요트계류장에는 몇 척의 요트가 정박되어 있다.

                               그 중에 휴(休)라고 쓰여진 요트는 태평양을 건너 미국에서 이곳까지 

                               직접 운항해 온 것이라 한다.


                               유람선이나 크루즈는 정해진 항로를 다니지만 요트는 누구의 간섭이나 

                               구애를 받지 않고 자유롭게 자연과 교감을 즐길 수 있다는 것이 최대의 장점이라고 한다. 







요트를 타고 바다로 나가봤다.

역시나 방파제가 괜히 있는 것은 아니었다.

이곳을 벗어나니 금새 파도가 거칠어졌다.







포구를 안전하게 지켜주는 든든한 방파제...







바다쪽에서 바라본 지세포.

이 지역의 랜드마크가 될 성 싶은 하얀 건물이 유난히 눈에 크게 들어왔다.







2013년 6월 13일 개관 예정인 대명리조트 거제의 건설현장이라고 한다.

리조트의 트랜드가 단순 숙박이 아닌 체류, 체험의 형태로 

휴양문화가 전환되는 추세여서인지 이 리조트도

3대의 요트를 운행할 예정이라 한다.







드넓은 바다 위에는 커다란 배들이 각자 자리를 잡고 휴식에 들어갔고...







작은 배들은 스치듯 날렵하게 어디론가로 멀어져 간다.







1~2명이 타는 요트를 딩기요트(topaz)라고 하던가.

한 떼의 무리들이 잔잔한 바다위를 미끄러져 갔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거제시 일운면 |
도움말 Daum 지도

'Travel' 카테고리의 다른 글

청도 와인터널  (8) 2013.03.27
거제도 망산(望山)으로...  (8) 2013.03.19
거제도 지세포에서...  (8) 2013.03.13
거제도 가라산  (6) 2013.03.12
김영삼 전 대통령 생가  (0) 2013.03.06
거제도  (8) 2013.03.05
8 0
  • BlogIcon 드래곤포토 2013.03.14 11:02 신고    

    푸른바다를 보니 거제도에도 가고 싶은 마음이...
    거제도에 가본지도 오래된 것 같네요
    즐거운 하루보내세요 ^^

    • BlogIcon spk 2013.03.14 18:05 신고  

      드래곤님은 발걸음이 가벼우신 분이니 머지않아 이곳에도
      족적을 남기실 수 있으리라 믿습니다.
      남은 오후시간 행복하시길 바랍니다.^^

  • BlogIcon 복돌이 2013.03.14 11:44    

    방파제의 빨간색과 하얀색 등대가 함께 있는것이 이색적이네요..^^
    아~~ 바다 보니 너무너무 좋네요~~ ^^
    지난번에 이야기 한것처럼 거제도는 꼭 한번 시간내서 들려 봐야 겠어요~~
    요트도 멎쥐고~~ 거대한 배들의 위용도 느껴지네요~~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 BlogIcon spk 2013.03.14 18:24 신고  

      만약 바다 가까이에서 살고 있다면 바다가 무덤덤하게 느껴지겠지요?ㅎㅎ
      바로 그런 무감각에서 탈출하게 해 주는 것이 바로 여행이 가진
      가장 큰 미덕이 아닐까 생각해 봅니다.
      시간이 나신다면 꼭 이곳이 아니더라도 새로운 경험을 찾아 한번 나서보시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 2013.03.14 14:24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spk 2013.03.14 18:46 신고  

      어찌보면 물과 인간의 뗄래야 뗄 수 없는 관계에서 그렇게 비치는 것인지는 모르겠으나
      요트가 그렇게까지 대단하고 매력적인 취미생활이었는지는 몰랐습니다.^^;;
      취미생활의 종착지에 해당된다고 하시니.. 그래서 요트가 여태까지 누구나가 쉽게
      범접하지 못하는 취미생활로 남아있는 것이 아닌가 생각해보게도 됩니다.

      아닌게 아니라 산에 올라 점점이 떠있는 섬들을 보면서 저도 같은 생각을 해 봤습니다.
      저런 섬 하나를 통째로 사서 그곳에서 생활해보고 싶다구요.^^
      동행하신 분이 말씀하시기를 그 분 친구는 동남아 어느나라의 섬을 사서 그곳에서 살고 있다는데...
      그 말을 듣는 순간 무척이나 부러웠습니다. 물론 쉽게 믿어지지는 않았지만 말이죠.
      제 생각에도 아무래도 로또밖에는 믿을 것이...^^;;;

  • BlogIcon 라오니스 2013.03.23 20:38 신고    

    요트를 타고 바다로 나가신가요?
    와우.. 저는 물을 무서워하는지라...
    요트는 구경만 해봅니다.. 직접 타 볼 엄두를 못 내요 .. ㅎㅎ

    거센 파도 속으로 뛰어드는 요트 .. 분명 매력있습니다..
    서양에서는 요트가 골프보다 더 인기가 있다고도 하더군요 ..
    거제도의 푸른 바다와 하이얀 요트의 만남은 아주 평화롭습니다.. ㅎㅎ

    • BlogIcon spk 2013.03.29 14:50 신고  

      그냥 몸을 실어본 것이지요.^^
      물론 제가 직접 운항까지 해본 것은 아니랍니다.ㅎㅎ
      저 역시 물을 무서워하기는 하지만 기회는 자주 찾아오는 것은 아니라서
      잠시 용기를 내어봤다고 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그런데 생각보다 우리나라에도 마리나가 많이 생겨난 것 같더군요.
      아마도 머지않아 우리나라에서도 이런 이국적인 풍경을 더 많이 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