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tural

사용자 삽입 이미지




팔공산 자락, 하늘을 향해 우뚝 서 있는
감나무 한 그루가 눈에 들어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잎은 이미 다 떨어져 버렸고,
붉게 익은 감만이 줄기에 매달려 있을 뿐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 동안의 수고로 이렇게 열매를 맺었건만 
                               아직, 그 누구도 손길을 주려하지 않는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감만 떨어지면 이미 겨울이다.
앙상한 가지만이 하늘을 떠 받치고 있는 그런 ...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비록 잎은 떨어지고 없지만 이 감이 곧 단풍이다.
산야를 붉게 물들이고 있는 그런 단풍에 크게 다르지 않다.








주렁 주렁 몸을 장식한 감나무...








고향의 가을,
풍요로움과 평화로움 그리고 정겨움,
그리고 또...





'Natural'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가을단상  (0) 2007.11.05
팔공산의 단풍  (0) 2007.11.05
감나무  (0) 2007.11.05
시간  (0) 2007.09.10
자연 - 1  (0) 2007.06.18
결실 - 2  (0) 2007.02.16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