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ower




토끼풀(clover), 쌍떡잎식물 장미목 콩과의 여러해살이풀로 꽃은 6~7월에 흰색으로 핀다.
토끼풀은 아일랜드의 국화가 이기도 한데, 이는 아일랜드의 성인인 성 패트릭이
토끼풀의 세 잎이 한 줄기에 달린것을 두고 성부 · 성자 · 성령이 셋이면서 하나라는
삼위일체를 설명했다고 하는데서 연유한다고 한다.








3개의 작은 잎은 애정, 무용, 기지를 나타내는데,
특히 잎이 4개 달린것은 희망, 신앙, 애정, 행복을 나타내며
유럽에서는 이것을 찾는 사람에게는 행운이 깃든다는 전설이 있기도 하다.



...............................................................................................................................................................................





쌍떡잎식물 장미목 콩과의 여러해살이풀이며, 도둑놈의 지팡이라고도 부르는 고삼(苦蔘).
뿌리를 말린것을 한방에서는 고삼이라고 하는데, 맛이 쓰고 인삼의 효능이 있다.
민간에서는 줄기나 잎을 달여서 살충제로 쓰기도 한다.








하천둔치에 피어있던 창질경이.
쌍떡잎식물 합판화군 질경이목 질경이과의 여러해살이풀이다.








구근괭이밥(Oxalis corniculata).








백합 / 외떡잎식물 백합목 백합과 백합속식물의 총칭.

예로부터 진귀하게 여겨온 것으로, 개량하여 품종이 많이 길러졌다.
보통 3년 정도 키워야 꽃이 핀다고 한다.
백합(百合)은 원래 중국 이름으로, 우리나라에서는 모든 백합을 총칭하여 나리라고 부른다.
사실, 개인적으로는 백합(白合)으로 알고 있던 터여서 흰꽃만 있는 줄 알았는데
그게 아니다. 종류가 생각보다 많다. 










                               한국특산종인 섬초롱꽃
                               쌍떡잎식물 초롱꽃목 초롱꽃과의 여러해살이풀이다.








나도샤프란.
외떡잎식물 백합목 수선화과의 여러해살이 풀이며, 외래 원예종이다.



참고: 네이버백과사전



'Flower' 카테고리의 다른 글

꽃 - 27 (장미, 붉은...)  (6) 2009.07.13
꽃 - 26 (노란색 꽃)  (7) 2009.07.06
꽃 - 25  (4) 2009.06.20
꽃 - 24  (4) 2009.06.18
꽃 - 23  (4) 2009.06.16
꽃 - 22 (대구수목원에서... 선인장)  (2) 2009.05.26
4 0
  • BlogIcon 라오니스 2009.06.22 22:47 신고    

    오늘은 제가 아는꽃들이 몇 개있네요...
    토끼풀도 알고... 토끼풀이 아일랜드 국화군요...오~
    괭이밥, 초롱꽃도 알구요... 안다기 보다는 많이 봤다고 하는게 맞겠죠..ㅎㅎ
    오늘도 이쁜꽃들과 함께 좋은 사진 잘 보고 갑니다..^^

    • BlogIcon spk 2009.06.23 22:02 신고  

      너무 눈에 익은 것만 보여드리게 되었나요?
      제가 워낙 게으른데다, 행동반경도 좁다보니 그렇게 되어버린 듯 한데요.
      사실, 전혀 보기 힘든 것을 대하는 것도 호기심에 좋겠지만, 우리들 가까이에서
      쉽게 볼 수 있는 것들을 먼저 익혀가는 것이 순리가 아닐까.. 그렇게 슬쩍 변명해 봅니다.^^

      그리고, 제주도.. 길 잃어버리시지 마시고^^ 무사히 잘 다녀오시구요,
      덤으로 재미난 추억도 가득 안고 오셔서,
      이야기 선물로 풀어 놓을 수 있게 되기를 바랍니다. ㅋ

  • BlogIcon raymundus 2009.06.24 02:05 신고    

    spk님이 게으르다고 하시다니...--; 백합꽃을 나리꽃이라고도 하는게 맞나요? 그렇게 기억되어있는 꽃이 보여서요^^
    토끼풀 이름이 그래서 그랬는지 아일랜드 국화라니 생소합니다. 저같이 무늬뿐이지만 그래도 성당에 다니는 사람은 특히 토끼풀의 의미를 잘 알아둬야겠네요 좋은 사실 배웁니다. 이래서 제가 여길 좋아라합니다. 만쉐이~~

    • BlogIcon spk 2009.06.24 21:49 신고  

      백합의 우리말이 나리라고 하니 백합꽃을 나리꽃이라 불러도 틀린말은 아니겠죠? ^^

      참고로 나리는 고려시대에는 견래리화(犬來理花), 대각나리(大角那利)라 불럿고
      조선시대에는 동의보감, 산림경제 등에 개나리불휘로,
      그리고 물명고(物名考)에서 흰나리는 향기로운 흰백합을 호칭했다고도 합니다.

      이전의 장미와 마찬가지로, 이 백합의 종류도 무려 8000여 종이나 된다고 하는데요,
      그 중 상품으로 유통되는 건 약 400종이라고 하네요.
      그리고 우리나라에서 개발한 품종은 2006년 현재, 18종이 등록되어 있다고 합니다. 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