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tural





잔나비걸상버섯으로 추정. 

자루와 갓이 있는 균사체인 버섯은 보통 담자균(擔子菌)과
대형 자낭균(子囊菌)을 말하며, 가끔 식용 가능한
지의류(地衣類)를 말하기도 한다.








                                버섯은 종류에 따라 여러가지 얼굴로 나타난다.
                                어떤 것은 항암에 탁월하다 하여 많은 사랑을 받기도 하고,
                                어떤 것들은 맹독이 있어 사람의 목숨을 앗아가기도 하며. 
                                또 어떤 것들은 해는 없지만 먹기에는 부적합한 것들도 있다.








                               버섯은 약용으로 농가에서 재배하여 판매하거나 제약원료로
                               쓰이기도 하는데, 영지버섯, 신령버섯, 목질진흙버섯(상황), 
                               동충하초, 장수버섯 등이 그것이다.








영지버섯을 닮긴 했다만... 특유의 광택은 보이지 않는다.
당연하게도 정확한 이름은 알지 못한다.








먹을 수 있는 버섯으로는 송이버섯, 표고버섯, 목이, 싸리버섯,
양송이, 팽이버섯, 능이, 갓버섯, 느타리버섯 등이 있다.








치마버섯.

우리나라에서 식용 가능한 버섯은 약 130여종으로 알려져 있으며, 
농가에서 재배하는 품종은 약 30종 정도이다.
그 중에서 대량으로 소비되고 있는 것들은 일반적으로 인공 재배되는 10수종이다.
또한 식용이 가능하나 재배되지 않는 품종으로 대표적인 것은 
송이와 능이가 있는데, 이 버섯들은 공생균으로 아직까지 재배조건 등의 
최적 환경을 찾지 못했다고 한다.








갈색꽃구름버섯으로 추정.

또한 몸에 위해를 끼치는 독버섯으로는 알광대버섯(맹독), 흰알광대버섯(맹독), 
광대버섯, 무당버섯, 땀버섯, 미치광이버섯 등이 있다.
대게 독버섯들은 화려하고 자루가 세로로 잘 찢어지지 않으며, 은수저를 검게
변화시키는 등의 특징이 있다고 알려져 있지만, 이는 독버섯을 구별하는
정확한 기준이 되지는 못한다.








무당버섯류. 독버섯이다.

독버섯을 먹었을 때의 중독현상으로는 위장과 뇌신경 증상을
들 수 있는데, 일반적으로 땀을 흘리고 구토, 불안, 설사 등이 나타나며 
심하면 목숨까지 잃을 수 있다.
지금까지 우리에게 알려진 독버섯의 종류는 약 20~30종이라고 한다.








졸각버섯 혹은 낙엽버섯류.

다른 종류들도 마찬가지지만, 이 버섯 또한 이름을 찾기가 쉽지 않다.
혹, 이들의 이름을 찾아주실 분은 안 계시는지...  






'Natural' 카테고리의 다른 글

군집(群集) - (1)  (16) 2011.05.23
버섯 - (2)  (0) 2011.05.08
버섯 - (1)  (8) 2011.04.28
봄.. 봄...  (15) 2011.04.19
계절, 봄을 기다리며...  (0) 2011.03.06
결실 - 12  (12) 2010.12.30
8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