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avel





                               입구에 들어서게 되면 가장 먼저 만나게 되는 충성분수대.

                               국가와 민족을 위해 목숨을 바친 영령들이 안장되어 있는
                               국립서울현충원은 한강과 과천 사이 넓은 벌판에 우뚝 솟은
                               관악산 공작봉의 기슭에 위치해 있다.
                              ------------------------------------------------------------------------------------------------------
                               1955년/ 국군묘지로 창설, 전사 또는 순직군인과 군무원 및 종군자의 영현을 안장.
                               1965년/ 국립묘지로 승격, 국가원수, 애국지사, 순국선열을 비롯하여 국가유공자,
                                              경찰관, 전투에 참가한 향토예비군 등이 추가.
                               1996년/ '국립묘지관리소'라는 명칭을 '국립현충원'으로 변경,
                               2006년/ 국립서울현충원으로 명칭 변경.
                              ------------------------------------------------------------------------------------------------------
                               계속된 안장으로 이곳이 만장되자 1979년 국립대전현충원을
                               창설하여 그곳에 안장하고 있다.








그 뒤로 꽃시계와 현충문, 그리고 현충탑.

국립서울현충원은 전체면적이 143만㎡에 이르며
경내에는 현충관을 비롯하여 무용용사탑, 전쟁기념관, 충렬대 등이 있다.








이곳은 국가원수묘역, 애국지사 묘역, 국가유공자 묘역,
군인·군무원 묘역, 경찰관 묘역, 일반 묘역, 외국인 묘역 등으로
구분, 조성되어 있다.








                               봄은 가까이 왔건만, 수 많은 영혼들은 차가운 이 땅에 그대로 머물러 있다.
                               누구에게는 귀한 아들, 또 그 누구에게는 든든한 남편이자 어버이였을 이들...  
                               오로지 이 나라 하나만을 위해 기꺼이 몸을 내던진 그들의 숭고한 정신에
                               자못 숙연해진다.








                                여러개의 상징탑 중의 하나... 경찰충혼탑.








이승만 초대 대통령 기념비.

잠시 국가원수묘역을 돌아본다.
이곳에는 이승만 대통령을 비롯하여 박정희, 김대중 대통령의 묘소가 있다.








이승만 대통령은 1965년 7월 19일 하와이에서 서거, 7월 27일
가족장으로 이곳에 안장되었다.
영부인 프렌체스카 여사는 1992년 3월 19일 서거하여 3월 23일
가족장으로 이곳에 합장되었다.








묘역 한 쪽에는 박정희 대통령의 국장시에 사용되었던 영구차가 보존되어 있다.
당시 외부에 장식했던 국화는 제거하고 대신 그 자리에는 
장기보존할 수 있도록 유화 그림으로 그려 놓았다.








박정희 대통령은 1979년 10월 26일 총탄에 서거하여 11월 3일
국장으로 이곳에 안장되었다.
영부인 육영수 여사는 1974년 8.15 광복절 기념행사 도중
흉탄에 서거하여 8월 19일 국민장으로 안장되었다.








김대중 대통령은 2009년 8월 18일 서거하여 8월 23일
국장으로 이곳에 안장되었다.


잠시, 큰 족적을 남기고 역사의 뒤안길로 물러나간 이 나라의 큰 어른들만을
뵙고 나오기는 하였지만, 사실 이곳의 주인은 이분들 만은 아닐 것이다.
어찌보면 이분들 뒤에는 특별한 댓가와 명예도 없이, 오직 이 나라의 
밝은 미래만을 염원하며 한 줌 흙으로 사라져간 이름모를 병사들도 있지 않은가.
그들을 비롯하여, 가치있는 삶을 살다 간 이곳 모든 분들의 값진 희생에
고개를 숙이는 바이다.  



참고/ 네이버백과사전, 국립서울현충원 홈페이지.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동작구 사당제2동 | 국립현충원
도움말 Daum 지도

'Travel'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여기, 저기... (1)  (12) 2011.05.10
경복궁(景福宮)  (12) 2011.04.08
국립서울현충원  (0) 2011.04.07
N서울타워  (16) 2011.04.04
창덕궁(昌德宮)  (17) 2011.04.01
창경궁(昌慶宮)  (14) 2011.03.29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