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avel




                               산행의 초입부, 운동시설 직전 길이다. 
                               이전, 초례봉으로의 첫 산행 후 두 번째로 나선 나들이...
                               이번에는 초례봉을 지나 낙타봉까지 올라 볼 생각이다. 

                               나불지에서 초례봉까지는 5km로 왕복 약 4시간,
                               초례봉에서 낙타봉까지는 1.4km로 왕복 약 2시간 못미치는 거리이다.  






                               공사중인 대구 혁신도시개발지역을 가로질러
                               신서지 오른편을 초입삼아 산행시작, 
                               중간에 체육공원과 전망대를 지나 완만한 등로를 따른다.






설치된 로프가 필요없을 정도의 완경사인 슬랩(slab)지대가 나오고, 
이곳을 지나면서부터 본격적인 능선타기가 시작된다.






                               이후로 둘레길 같은 편안한 능선길이 이어진다. 
                               중간에 뽀족하게 솟은 산이 1차 목적지인 초례봉이다.






                               초례봉은 대구광역시 반야월과 경북 경산시 화양읍에 걸쳐 있으며,
                               팔공산 자락의 동남쪽 끝에 있는 봉우리이다.
                               높이는 635.7m로 안심에서는 가장 높은 산이다.






초례봉에서 내려다본 시내방향으로, 아래는 동구 매여동 마을이다.
이곳은 높이에 비해 전망이 좋아, 맑은 날에는 보현산, 운문산,
비슬산, 금오산, 그리고 가야산까지도 보인다고 한다.

초례봉(醮禮峰)이라는 이름에는 다음과 같은 몇 가지 이야기가 전해져 온다.







헬기장을 지나 철탑이 있는 안부에 가까이 왔다.
왼쪽 저 멀리 높은 봉우리가 환성산 감투봉이고, 그 오른쪽 가까운 산과 
겹치는 부분의 낙타등처럼 뽀족 솟은 봉우리가 낙타봉이다.
낙타봉은 독수리봉이라고도 부르는데, 시내쪽에서 보면
날개를 편 독수리 모양이라고 한다.






                               바위와 나무가 함께 어우러진 낙타봉(656m).
                               정상에 오르려면 다소 주의가 필요하다.






                               낙타봉 정상석, 이 능선을 따라 저 뒤 오른쪽 끝에 보이는
                               산을 오르면 일명 감투봉으로 불리는 환성산(環城山, 811.3m)
                               정상이 나온다.






저 멀리 무학산 방향으로...
산 아래로 대곡리와 하양읍이 도로를 따라
쭈욱 연결되어 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구광역시 동구 안심3.4동 | 초례봉
도움말 Daum 지도
  • 2012.02.29 23:08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spk 2012.03.02 22:14 신고  

      익히 모든 면에서 박식하시다는 것을 지켜봐서 알고 있기는 했지만,
      이곳까지 알고 계실줄이야...ㅋㅋ
      저는 처음 가본 것도 얼마되지는 않았지만, 그나마도 겨우
      물어물어 찾아갔었는데 말이죠.^^;;;
      매여동 버스종점에서 출발하는 더 빠른 코스도 있었지만,
      저는 시간이 더 긴 대신 완만한 길을 택했습니다.
      그냥 아무 생각없이 쉬엄쉬엄 걸어보자는 심산이었지요.
      그 결과 이곳 길도 한번쯤은 걸어볼만하다는 생각을 해봤습니다.^^
      그런데 치르치르와 미치르 이야기는 정말 오래만에 들어보는데요.^^

  • BlogIcon mark 2012.03.01 01:57    

    재작년에 팔공산 동봉이었던가? 송신탑 있는 데요... 그곳을 혼자 올라갔넌던 생각이 납니다.

    • BlogIcon spk 2012.03.02 22:17 신고  

      예..^^ 팔공산 동봉에 오르신 것이 맞습니다.ㅎㅎ
      하지만 안타깝게도 카메라에 상처가 생겨버린.. 좋지 않은 기억까지 있었더랬지요.;;
      제가 기억력이 좀...ㅋㅋ

  • BlogIcon 라오니스 2012.03.03 05:08 신고    

    지명이 재밌습니다.. 낙타봉.. 초례봉 .. ㅎㅎ
    초례봉은 그 속에 담긴 이야기도 인상적이군요..
    그렇게 암매장한 사람들 .. 지금 부자가 되었을까요?
    오히려 꼼수 쓰는 사람들이 나중에는 더 안되는 경우가 많은데.. ㅋㅋ
    날씨가 따뜻해지니.. 이런 산길로 나가야 할 때가 온 듯 합니다..
    가벼운 발걸음으로 가볼 수 있는 나들이길을 찾아봐야겠어요.. ^^

    • BlogIcon spk 2012.03.06 22:04 신고  

      이곳에는 세 개의 봉우리가 나란히 모여있고 모양도 독수리 모양이라
      '독수리삼형제'... 아니, '독수리삼봉'이라 부르기도 한답니다.ㅋㅋ
      그 중에서도 낙타봉은 독수리의 머리에 해당된다고 하네요.^^
      하지만 낙타봉이라는 이름은 다른 지역에서도 찾아볼 수 있지만,
      초례봉이라는 이름은 제가 아는 한 처음 들어보는 것 같습니다.
      그래서인지 저 역시 특이하다는 느낌을 받았지요.^^
      포근해진 날씨에 자연의 정기를 듬뿍 받으시길 바랍니다.^^

  • BlogIcon 드래곤포토 2012.03.03 12:21 신고    

    봉우리 이름들이 재미있네요
    멋진 풍경 잘보고 갑니다.^^,

    • BlogIcon spk 2012.03.06 22:07 신고  

      봉우리 이름 만큼이나 하루의 시간도 재미있는 일들로 채워졌으면 합니다.
      감사합니다.^^

  • BlogIcon 복돌이^^ 2012.03.05 12:36 신고    

    낙타봉 초례봉..재미나네요.^^
    팔공산은 근처만 지나다녔지 한번도 올라가본적이 없어서
    이곳을 통해서 볼수 있게 되네요~~ ^^
    시험때나 연초에 기도하는 모습이 방송에 방영되곤 했는데..
    저도 정기 받으러 한번 가보고 싶어지네요~~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 BlogIcon spk 2012.03.06 22:22 신고  

      기도성지로 갓바위가 있기는 합니다만, 시험철이 되면 꽤나 복잡해지곤 하지요.
      혹 기원드릴 일이 있으시다면 꼭 그날 하루만이 아니라, 평소에
      덕을 쌓아가시는 것이 더 효과적이 아닐까 생각해 봅니다.^^;;;
      물론, 사소한 것에서도 행복을 찾아내시는 복돌님은 그 자체가
      덕을 쌓아가시는 것이 되겠구요.ㅎㅎ
      아마 모르기는 해도, 대구에 사시는 분들 중에서도 팔공산의 정기를
      받지 못하신 분들이 꽤 되실걸요.ㅋㅋ

Travel





                               높이 70m의 용경협 댐.

                               용경협은 북경시 연경현에 소재하고 있으며, 베이징에서 85km정도 떨어져 있다.
                               1973년 10월에 계곡을 막아 댐을 건설하면서 생긴 인공호수로,
                               여름에는 북경지역 최고의 피서지로 꼽힌다.
                               매년 1월부터 2월 말까지 이곳에서는 빙등 예술축제 행사가 열리며,
                               얼음조각 국제경연대회가 개최되기도 한다.








                               댐 오른쪽에는 몸부림치는 용의 형상을 한 터널이 있다. 
                               내부에는 몇 대의 에스컬레이터로 이어져 있는데, 길이는 258m에 이른다. 
                               1996년 유람선이 있는 댐 위에 까지 올라가는 이 에스컬레이터가 
                               설치되면서 베이징의 16명소의 하나로 자리잡게 되었다.

                               장강소삼협(長江小三峽) 혹은 소이강이라는 별칭을 가지고 있으며, 
                               작은 계림(小桂林)으로도 불리우는 용경협의 산수를 잘 표현한 한 구절의 시가 있다.

                               소삼협(小三峽)이 삼협을 능가하니 그 산은 삼협보다 험준하고
                               소이강이 이강을 능가하니 그 물 또한 이강보다 맑도다.








                               유람선 선착장 위쪽으로는 465m 길이의 케이블카가 
                               댐을 가로지르고 있다.








- 용경협의 전체 면적은 119㎢이며, 총길이는 21km이다. 
- 용경협호의 면적은 34만㎡이며, 용적은 850만㎡, 높이는 60여 미터이다.
- 용경협곡의 전체 길이는 21km정도이나 그 중에서 유람선이
  운행하는 거리는 약 7km 가량 된다.

금강사(金剛寺) · 옥도산(玉渡山) · 신선원(神仙院) · 옥황정(玉皇頂) · 해타산 등의
관광명소가 이곳에 자리잡고 있으며, 해타산이 2,241m로 가장 높다.








                               마주 보이는 절벽에는 장쩌민(江澤民)의 필체로 용경협임을 알리고 있다.
                               1992년 5월 장쩌민 총서기가 이곳을 방문하면서 관광지구의 이름을
                               용경협으로 정식 사용하게 되었다.
                               왼쪽으로 보이는 산은 3면이 물로 에워싸인 봉관도.









협곡을 굽이 돌때마다 좌우로 기암절벽이 잇따라 펼쳐지면서 장관을 보여준다.
마치 파노라마처럼 한 폭의 길고 거대한 산수화를 연상케 하는 풍경이다.
절벽 위쪽으로는 구연동 · 금강산 · 신선원 등의 등산코스도 있다.








만약 신선이 존재한다면 이런 곳에서나 만나 볼 수 있지 않을까...
비록 지금은 댐에 의해 인공적으로 만들어진 모습이지만
그 이전, 본래의 모습은 또 어떠했을지 궁금증이 일어난다.








                               강 위 180m 정도 되는 높이에 외줄이 걸려 있다. 그 위에서 오토바이나 
                               자전거를 탄 사람이 서커스 묘기를 보여준다고 한다.
                               그러나 눈에 들어오기로는 실제 사람이 아니라 하나의 설치물같다는 느낌이다.








                               금강사와 마주한 골짜기에는 붓 모양의 신필봉(神筆峰)이 우뚝 서 있다.   

                               전하는 바에 따르면, 진나라 때 '상곡군'이라 불리웠던 연경현에 예서체를 
                               발명한 왕차중이라는 사람이 살고 있었다고 한다. 그런데 진시황이 그 사실을 알고 
                               여러차례 입궁명령을 내렸으나 왕차중은 이에 응하지 않았다고 한다.
                               격노한 진시황은 신하를 시켜 왕차중을 잡아들였으나, 함양으로 압송하는 도중에
                               한 마리의 큰 봉황으로 변하여 다시 상곡군으로 돌아가 두 개의 깃을 
                               송산(松山) 아래로 떨어뜨려 대핵산과 소핵산을 만들었다고 한다.
                               그리고 예서체를 발명한 그 신기한 붓은 공중에서 용경협으로 떨어져 하나의 
                               봉우리로 변하였다고 하며, 이후 그 봉우리를 신필봉이라 부르게 되었다고 한다.



                               참고/ 용경협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중국 | 북경
도움말 Daum 지도
  • BlogIcon 별지구 2011.02.08 19:13 신고    

    웅장한게 중국의 협곡을 제대로 본거 같네요. 용 터널도 크기가 장난아니고요.
    중국도 저렇게 볼게 많은데 아직까지 한번도 못가고..ㅠㅠ 그렇다고 추울때 가기는 싫고.
    매번 이래저래 핑계만 대고 있네요~ㅋㅋㅋ

    • BlogIcon spk 2011.02.09 18:05 신고  

      땅이 넓은만큼 볼 것 또한 많은 곳이 바로 이곳 중국이 아닌가 합니다.
      이제 겨우 한 도시를 돌아 본 셈이니... 언제 또 다시 기회가 올까 싶습니다.^^
      그런데 추울때는 물이 얼어 유람선이 가동되지 못한다는 이야기가...ㅋㅋ

  • 2011.02.08 21:37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spk 2011.02.09 18:23 신고  

      우리나라에서는 쉽게 볼 수 없는 풍경이기에 더 관심이 갔습니다.
      생각같아서는 등산코스도 답사하고 싶었는데.. 그러지 못해서 너무나 아쉬웠구요.
      어찌됐든 한번쯤은 가볼만한 곳임에는 틀림이 없는 것 같습니다.^^

  • BlogIcon G-Kyu 2011.02.09 00:23 신고    

    아바타의 나비족이 살 것 같은 곳 입니다..!! +_+
    중국의 고전 그림을 보면 나오는 풍경 같기도 하구요~ 무림의 고수가 있을 것 같기도 합니다 ^^

    • BlogIcon spk 2011.02.09 18:29 신고  

      그러고 보니 그런 것 같네요.^^
      이런 곳에서 무술을 연마하고 도를 닦는다면 이내 도통할 것 같습니다.ㅎㅎ

  • BlogIcon 플래드론 2011.02.09 14:10    

    용경협 멋진 곳이군요. 처음에 용경협을 용경험으로 읽어서 용경험이라는 곳이 있나? 했습니다. ㅎㅎ 용터널 크기가 대단하네요. 저길 다 다니려면 체력도 좋아야 할듯.. 멋진 구경하고 갑니다.

    • BlogIcon spk 2011.02.09 18:35 신고  

      자주 찾아뵙지 못해서 죄송합니다.
      연휴는 잘 보내셨지요? 올 한 해에는 늘 행복이 함께하시길 바랍니다.^^
      마침 터널안에 에스컬레이터가 멈춰버려 한참을 헉헉거렸네요.^^;;; 감사합니다.

  • BlogIcon 복돌이^^ 2011.02.09 15:20 신고    

    저희 부모님께서 몇해전에 이곳에 관광다녀오시고는 저에게 아찔한 줄타기 보셨다고
    몇번이나 이야기 하시던 모습이 생각나네요~~ ㅎㅎ ^^
    중국사람들 그네들의 규모는 정말 상상이상인듯 해요..늘....^^

    행복한 하루 되세요~

    • BlogIcon spk 2011.02.09 18:40 신고  

      그러면 실제가 맞는 모양입니다.
      제가 볼 때에는 움직임이 없어서 그냥 모형인줄 알았습니다.^^;;;
      작은 계림이라 불리우는게 이정도라면 계림은 어떠할지...
      언젠가 그곳도 한번 가봐야할텐데 말입니다.ㅎㅎ

  • BlogIcon mark 2011.02.15 01:01    

    장가계에 갔을때 본 호수를 둘러싼 봉우리들과 미슷한 모습을 하고 잇네요.

    • BlogIcon spk 2011.02.15 22:11 신고  

      장가계는 저도 가고 싶었습니다.^^
      불쑥불쑥 솟은 봉우리들이 정말 환상적이더군요.ㅎㅎ
      그런데 mark님 블로그를 방문했다가 오픈아이디 때문에 글을 남기지 못했네요.ㅠㅠ
      조용할때 한번 알아봐야겠습니다.^^

  • BlogIcon 라오니스 2011.02.15 11:01 신고    

    저 높은 곳에서.. 오토바이를 탄다구요?..
    오~ 생각만 해도 아찔합니다.. 광고에서 본 것 같기도 합니다..
    요즘같이.. 마음이 심난할 때는 유유자적..
    저 물길 속에서 뱃놀이 하면서 쉬고 싶어집니다... ^^

    • BlogIcon spk 2011.02.15 22:15 신고  

      고소공포증이 있는 저로서는 쳐다보는것 만으로도 현기증이 났습니다.ㅋㅋ
      그래서인지 더 믿지 못하겠더군요.
      마음이 심란할 때는 무엇보다도 여행이 최고지요.ㅎㅎ

1
블로그 이미지

평범한 시각으로 바라본 일상속의 사진 나부랭이 / 작품성과는 거리가 멀지만, 그저 '시간을 기록한다'는 생각 하나만으로 셔터를 눌러댄다.

sp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