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istory




경상북도 군위군 산성면 화본1리, 그곳에 가면 잃어버린 추억을 되찾을 수 있는 공간이 있다.

폐교된 학교(구 산성중학교)를 엄마 아빠의 학창시절을 추억하는 공간으로 만들어 놓은 것이다.

이름하여 '엊그제박물관'... 이곳에는 옛 생활물품 등이 전시되어 있다.







옛 학교의 교실 풍경. 

중앙의 난로를 둘러싼 작고 낡은 책상과 의자, 빛바랜 칠판, 그리고 풍금(오르간)...

가방도 오롯이 옛 것 그대로다.







좁은 교실안을 따뜻한 노래소리로 가득 채우게 해주었을 오르간.

아니 풍금이라는 이름이 더 친근한...







다른 한 공간에는 당시의 골목길을 재현해 두기도 했다.

당장이라도 골목길 어느 구석에서 장난꾸러기 아이들이 우르르 몰려나올 것만 같은

아주 정겨운 풍경이다.







동네점방, 어릴적 즐겨 먹었던 '뽀빠이'와 '쫀드기' 등이 보인다.

웬 안성탕면인가 했더니 '안성탕면'은 1983년에, '뽀빠이'는 1972년에 출시되었다고 한다.

물론 '삼양라면'은 그보다 훨씬 오래전인 1963년에 처음으로 출시되었고...

참고로 우리나라 최초의 과자는 1945년에 출시된 해태 '연양갱'이라고 한다.







써니텐, 환타, 맥콜, 고무줄놀이... 

특히 왼쪽 노란 고무줄은 신축력이 좋아 아기들 기저귀는 물론

새총을 만드는 데에도 적격이었다.







무늬만 시계인 손목시계, 숫자퍼즐... 

특히 곤봉은 단체 체조용으로 많이 쓰였던 것으로 기억한다.







이발소.

머리를 감겨주던 물조리개도 어릴적 봐 왔던 그 모양 그대로이다.

의자는 긴 세월을 못이긴 나머지 이미 무너져 내리고 있고...







집집마다 꼭 하나씩은 붙어 있었던 달력.

당시에는 책달력이 가장 인기가 있었지만 그마저 없는 집에는  

이런 새해인사를 대신한 국회의원의 얼굴이 박힌 달력으로 대신해야 했다.

변변한 휴지하나 없던 시절, 책달력은 하루에 한번 화장실에 갈 때마다 

아주 요긴하게 쓰여지기도 했다.







구석구석 옛 추억을 오롯이 되살려볼 수 있는 소품들로 가득한 이곳,

추억의 보물창고라 불러도 손색이 없을 것 같다.

이 비좁고 짧은 골목길을 걸으면서 잠시 옛시절로 돌아간 듯한 착각속에 

푹 빠져 보았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북도 군위군 산성면 | 구 산성중학교
도움말 Daum 지도

'Hi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80년대 학원민주화운동  (8) 2014.07.02
유물 - (2)  (0) 2014.05.21
엄마 아빠 어렸을적에...  (8) 2014.05.20
손때 묻은 휴대폰  (8) 2014.04.15
영남대학교 민속촌  (8) 2014.04.09
2014 청도 정월대보름 달집태우기 - (2)  (8) 2014.02.19
8 0
  • 2014.05.21 09:07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spk 2014.05.21 13:41 신고  

      권오태... 이름까지는 아니지만, 얼굴은 저의 기억속에도 남아있었네요.^^

      하나하나 잊혀져가는 기억을 다시금 재생시켜주는 그런 곳이라 할 수 있겠네요.
      마치 타임머신을 탄 것처럼 지난 기억속의 그 풍경 속으로
      들어가보는 듯한 느낌이었습니다.

      풍금... 그 시절에 국산제품이라니 더 친근하게 느껴지는데요.^^
      아리아에 대한 소개, 감사드립니다.^^

  • BlogIcon 라오니스 2014.05.21 10:01 신고    

    이런 풍경이 낯설지가 않습니다...
    나무책상에 난로하고, 풍금도 그렇고 ..
    음악시간이면 급우들과 풍금 들고오고 했는데 ... ㅎㅎ
    운동회때는 남자들은 단체로 곤봉체조(?)를 하기도 했고요 ..
    어느새 아이들에게 이건 말이야 이랬던거야 하고
    옛날이야기를 해줄 나이가 되어가고 있네요 .. ㅎㅎ

    • BlogIcon spk 2014.05.21 14:02 신고  

      분명 세대차이가 있는 것으로 알고 있는데도 불구하고 낯설지 않은 풍경이라 하시니
      괜히 동질감이 느껴지는데요.ㅎㅎ
      당시에는 열악한 환경이었지만 시간이 지나고 나니 모두 다 아름다운 추억으로 남게 되더군요.
      물론 지금 이 시간도 머지않아 새롭게 추억하게 될지도 모를 일이구요,
      그런 면에서 본다면 여행을 통해 좋은 기억을 심어가시는 라오니스님은
      추억꺼리가 많아서 좋으시겠습니다.^^

  • BlogIcon 드래곤포토 2014.05.21 10:25 신고    

    몇년전에 가본곳이군요
    군위역 주변은 풍경도 아름답지만
    우리의 추억을 되돌아 볼 수 있어
    좋았던곳으로 기억이 납니다.

    • BlogIcon spk 2014.05.21 14:08 신고  

      저도 그 포스팅을 본 기억이 있습니다.^^
      지나는 길에 조금 우회해서 들러본 동네인데
      뭔지 모르게 인상적이더군요.
      좀 더 자세히 둘러볼걸 그랬나 봅니다.^^;;

  • BlogIcon 복돌이^^ 2014.05.22 10:12 신고    

    맨위사진에 아이가 진짜인줄 깜짝 놀랐어요..ㅎㅎ
    풍금보니 정말 예전생각이 마구 나네요
    정말 추억속의 보물창고들이 그득하네요 ^^

    • BlogIcon spk 2014.05.22 13:12 신고  

      실제 인물로 착각하신 것도 무리는 아닌 것 같습니다.
      크기도 고만고만해서 딱 보는 순간 진짜 사람 같았거든요.^^
      아마 설치하신 분도 이런 효과를 노렸는지도 모르겠습니다.
      다만 이내 들통나버리는 단점이..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