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imal




애써 만들어 놓은 집을 보수하고 있는 거미목 절지동물의 총칭인 거미.
이곳은 이들의 보금자리이자 삶의 터전이기도 하기에
그 어느 것 하나 소홀할 수가 없다.






조심스럽게 주위를 염탐하고 있는...


대부분의 거미는 점액을 만드는 특수한 기관을 이용하여

거미줄을 만든다. 

하지만 물거미, 게거미, 깡충거미처럼 거미줄을 만들지 않는 거미도 있다.






거미는 먹이에 관 모양의 엄니를 꽂고 이를 통해 소화액의 역할을 하는
분비액인 독약을 몸 안에 주입한다.
이 독액은 먹이를 죽게 할 뿐만 아니라 먹이의 몸 속 단백질을 가수분해되게 한다.
거기에다 아래턱샘에서 분비하는 소화액의 작용도 추가되면서
흡위(吸胃)에 흡입되어 장(腸)에 보내진다.






                               거미에게는 꽃매미도 예외는 아니다.






어느새 개체수가 부쩍 늘어버린 유해곤충인 꽃매미...
다리무늬침노린재, 벼룩좀벌 등이 천적이라고는 하나
그 외 이렇다 할 천적이 없다고 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거미의 활약이 만만치 않은 것 같다.






                               다리가 아주 가늘고 긴 점이 특징인 장님거미(통거미).
                               거미줄이 나오는 복부 끝부분의 관인 실젖이 없는 관계로
                               거미줄을 뽑지 못해 장님거미라고 부른다. 
                               또한 외형상으로 거미는 머리와 가슴을 합쳐놓은 두흉부와
                               복부로 나누어지는데 반해 장님거미는 이런 구분이 없어
                               한 덩어리로 보이기에 통거미라고 부르기도 한다.
 





알로 보이는 빨간색 덩어리를 몸에 붙이고
어디론가로 향하는 장님거미.
긴 다리가 무척이나 날씬해 보인다.






등에다 새끼들을 잔뜩 태우고 어딘가로 이동 중인 또 다른 거미,

한 녀석이 무리를 이탈해서 땅바닥으로 내려섰다.


거미는 매미충, 파리, 모기와 같은 해충들을 먹기도 해 

농업해충을 잡아먹는 '살아있는 농약'으로 여겨지기도 한다.

천적으로는 새, 사마귀, 대모벌 등이 있다.




▶ 거미의 동정에 대해서는 아래 goldenbug님의 댓글을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더불어 귀한 지식 나눠주신 goldenbug님께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참고/ 위키백과 등





'Animal'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곤충 - 21 (나방)  (8) 2012.07.26
새 - 15 (후투티의 육추)  (8) 2012.06.27
동물 - 9 (거미)  (14) 2012.06.19
동물 - 8 (강아지, 개)  (12) 2012.04.25
새 - 14 (쑥새, 멧새, 되새, 붉은머리오목눈이...)  (12) 2012.03.29
동물 - 7 (닭, 고양이)  (10) 2012.03.14
  • BlogIcon 드래곤포토 2012.06.19 22:50 신고    

    귀한 사진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되세요 ^^

    • BlogIcon spk 2012.06.22 20:13 신고  

      감사합니다. 행복한 주말 되시길 바랍니다.^^

  • 2012.06.20 22:50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spk 2012.06.22 20:36 신고  

      자그마한 거미라고 만만히 볼 것만은 아니더군요.
      의외로 자기 몸보다 몇 배나 큰 다른 동물들도 먹잇감으로 삼는다니 말이지요.
      심지어 어떤 종류는 거미줄로 뱀을 묶어서 먹기도 했다고 하고,
      또 어떤 거미는 좋아하는 나방을 잡기위해 그냥 가만히 기다리고 있는 것이 아니라,
      나방의 짝짓기 때 나는 냄새인 페로몬을 배출하여 스스로 유인한다고도 하지요.
      보면 볼수록 신기한 것이 바로 이 동물, 곤충의 세계가 아닌가 합니다.^^

  • BlogIcon 라오니스 2012.06.21 08:22 신고    

    거미라는 이름만 들으면 .. 스파이더맨처럼 정의가 느껴집니다... ㅋㅋ
    악질적인 꽃매미도 척척 잡아주고 .. 해충도 잡아주구요.. ㅎㅎ
    여름에 모기, 파리가 거미줄에 있는 모습을 보면 .. 거미가 고맙지요..
    그런데 거미줄을 만들지 않는 거미도 있다는 것이 신기합니다..
    뭔가 제대로 빠진 기분이에요... ㅎㅎ

    • BlogIcon spk 2012.06.22 20:52 신고  

      보기에는 징그럽게 생겼지만 의외로 착한 동물이더군요.
      말씀대로 파리, 모기 뿐 만이 아니라 농작물 등의 해충을 잡아먹는
      천적이 바로 이 거미라고 하니 말이지요.^^
      그런데 거미줄을 치지 않는 거미는 대게 사는 곳이 일정하지 않은
      떠돌이라고 하네요.
      뭔가 빠진 기분이기는 하지만, 그러고 보면 충분히 이해가 갈만 하지요?ㅎㅎ

  • BlogIcon 복돌이^^ 2012.06.21 16:18 신고    

    사진들 보니 백과사전의 소개 사진으로 써도 될듯 해요..
    개인적으로 곤충(!?)을 별로 안좋아 하다 보니...언능 패쑤 하게 되네요..ㅎㅎㅎ

    • BlogIcon spk 2012.06.22 20:54 신고  

      그래도 착한 동물이니... 이쁘게 봐 주시지요.ㅎㅎ
      감사합니다.^^

  • BlogIcon goldenbug 2014.06.14 13:30 신고    

    왕거미 종류(세부종은 알 수 없네요.)
    황닷거미
    호랑거미
    검은테연두어리왕거미
    늑대거미(세부종은 알 수 없네요.)

    이렇네요. ㅎㅎ

    • BlogIcon spk 2014.06.16 13:33 신고  

      보잘 것 없는 저의 블로그를 빛나게 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덕분에 녀석들의 이름을 제대로 불러줄 수 있게 되었네요.
      건강과 행복이 항상 함께하시길...^^

    • BlogIcon goldenbug 2014.06.22 12:03 신고  

      아.. 이렇게 포스트를 수정하실 줄 알았으면 보기 쉽게 댓글을 남겨놓는 건데 그랬네요. ^^;
      즐거운 시간 되세요.

    • BlogIcon spk 2014.06.23 12:55 신고  

      새로운 상대와 관계를 맺고 소통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이름을 아는 것이 가장 중요하리라 생각됩니다.
      이름을 불러줌으로서 서로 경계심이 완화되기도 하니 말이죠.^^
      결과적으로 이름만 귀뜀해 주신 것만으로도 녀석들과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게 된 것 같습니다.
      다시한번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 BlogIcon goldenbug 2014.06.27 19:10 신고  

      앗.. 죄송합니다. 호랑거미를 무당거미로 수정합니다. ㅜㅜ
      제가 맛이 갔었나봐요.

      즐거운 주말 되세요.

    • BlogIcon spk 2014.06.27 20:25 신고  

      그냥 스쳐지나가셔도 될 일이지만,
      이렇게 끝까지 관심을 가지고 지켜봐 주셔서 감사합니다.
      덕분에 저의 블로그가 더 신뢰성을 가질 수 있게 되었네요.^^
      앞으로도 내내 건승하시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