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istory

▶ 최정산에서 (2008년 11월)





비록 하늘과의 사이에 뿌옇게 내려앉은 스모그가 눈에 거슬리기는 하지만,
이렇듯 멀리, 산을 몇 개 사이에 두고서 훔쳐보는 재미도 쏠쏠하다.
가까운 쪽이 대구의 남부지역이 되겠다.








중심부의 한 벽면이 어둡게 보이는 건물이 대구은행 본점,
그리고 또...
항상 느끼는 것이지만 특정적인 건물을 지목할 수 없을 정도로
하나같이 꼭 닮은 건물들이다.
개성이라곤 찾아볼 수 없고, 사람조차 살 것 같지 않은 그런...
그런데도 그곳에는 사람이 살고 있다.








대구의 범어네거리 일대가 한 눈에 들어온다.
근처에서 가장 높게 올라가고 있는 건물은 '두산 위브 더 제니스' 주상복합아파트로
지금은 이미 완공되어 지난해 12월부터 입주가 된 상태이다.



...............................................................................................................................................................................

▶ 대구스타디움쪽에서 (2009년 3월)





시지 욱수골에서의 모습이다.
산 아래로 대구스타디움 보조경기장과 자동차극장이 내려다 보인다.








아래쪽 좌측 건물은 2007년 5월에 착공에 들어가 지난 3월에 준공이 된,
그리고 내년 5월에 개관을 앞두고 있는 대구시립미술관이다.
또한 바로 그 위를 가로지르는 도로는 범물동과 안심을 연결하는 민자도로이다.

시내에서 조금만 벗어나도 이렇게 여유있는 풍경이다.








'두산 위브 더 제니스' 아파트는 그 큰 키 때문에
마치 산 너머로 고개를 내밀어 주위를 살피는 듯 하다.



...............................................................................................................................................................................

▶ 팔공스카이라인에서 (2008년 11월)





늦은 오후의 햇빛을 받아 반짝이고 있는 금호강과 그 위를 지나는 
무태교, 산격대교, 그리고 경부고속국도...
왼쪽 끝부분으로는 대구종합전시장(EXCO)의 일부가 보인다. 








역시 같은 위치에서...
대구타워가 오른쪽 맨 끝부분에 보일듯 말듯하고, 바로 그 밑으로는 
하얀 모자를 쓴 것 같은 대구실내체육관이 자신의 존재를 드러내 보이고 있다.

그렇게 번잡하던 도심도 이렇게 멀찌감치 떨어져서 바라보고 있으니
흡사, 일순간 모든 활동이 정지된 채 그대로 적막속에 파묻혀 버린... 
버려진 도시같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구광역시 달성군 가창면 | 최정산
도움말 Daum 지도
History




강하게 부는 바람이 탁해진 공기를 날려보내 시야가 괜찮을 것 같았던 4월의 어느날,
대구의 전경이 보고 싶어서 향한 대구타워,
그러나 하늘을 보니 구름이 점점 많아지고 있다.

두류타워, 두류산타워, 우방타워라고도 부르는 이 대구타워는
직할시로의 승격을 기념하기 위해서 1984년 착공하였으나
시행사의 부도로 인해 1992년에야 개관되었다.
타워 높이는 202m(탑신/153m, 철탑/49m)이고 해발은 312m이다.








제법 많은 양의 구름으로 인해 건물에는 밝고 어두운 얼룩이 드리워졌다.
손에 카메라가 들려져 있어 일단 전망대로의 발길은 포기.








그 이후 다시 올라 본 대구타워. 늘상 뿌연 공기가 탁 트인 시야를
흐려놓곤 했는데 오늘도 예외는 아니다.
그러나 그런대로 봐 줄만은 하다.
아니 이 이상 바란다는 건 분명 욕심일 것이다.








대구의 달서구지역이다.
가로지른 도로를 기준으로 대구문화예술회관과 운동장이 있는 두류공원이 위쪽으로, 
그 아랫쪽으로는 우방랜드의 유기시설이 펼쳐져 있다.
초록의 녹음(綠陰)이 상쾌하다.








                               77층 전망대의 타워바깥쪽으로 돌출된 스카이점프대.
                               고소공포증이 있는 내겐 보기만 해도 오금이 저려온다.

                               그도 그럴것이 이 스카이점프대는 높이가 해발231m로 77층 전망대에서 
                               4층 타워광장까지 123m를 낙하하며, 이는 국내최대 번지점프대인 
                               충북 제천 청풍문화재단지(62m)의 번지점프대보다 2배 정도 높다고 한다.
                               또한 뉴질랜드의 오클랜드와 마카오에 이어 세계에서 3번째로 높게 설치되었으며, 
                               이는 국내에서는 처음으로 도입된 스릴형 신기종이라고 한다.








저 멀리로 칠곡지역이 들여다 보이는,
내당동을 중심으로 한 대구의 서구지역.








중간지점에 계명대학교 대명캠퍼스가, 그리고 저 멀리로 범어네거리의
두산위브 아파트 공사현장이 한 눈에 들어오는 대구의 동부지역 방향으로...








대구의 번화가인 도심지역.
몇 개의 업무용빌딩도 눈에 들어오긴 하지만 아직은 아파트가
대구의 스카이라인을 결정짓는 큰 요인이 되고 있다.








중간에 숲으로 둘러싸인 곳이 달성공원이다.
숲 사이로 관풍루가 살짝 고개를 내밀고 있다.








남구지역으로, 전면에 보이는 산이 대구의 앞산이다.
여느 도시가 그렇듯이 고만고만한 집들이 빼곡하게 들어 서 있는 
대구시가지의 모습이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구광역시 달서구 두류2동 | 우방타워
도움말 Daum 지도
1
블로그 이미지

평범한 시각으로 바라본 일상속의 사진 나부랭이 / 작품성과는 거리가 멀지만, 그저 '시간을 기록한다'는 생각 하나만으로 셔터를 눌러댄다.

sp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