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ravel




홍콩섬과 침사추이 사이에 위치한 빅토리아 하버의 주변에는

IFC빌딩, HSBC, 중국은행 등 고층건물들이 줄지어 늘어서 있다. 


지난 4월 초순, 어찌하다보니 홍콩과 마카오를 다녀오게 되었다.    

내내 흐리거나 비가 오는 날씨가 계속되었던 터라 사진 속 분위기가 

다소 음울해 보일 수도 있다는 것이 살짝 염려스럽기는 하지만  

아무튼...







                               침사추이 동부에 위치한 구룡 샹그릴라 호텔에서 내려다본 

                               비 내리는 빅토리아 하버의 새벽풍경.

                               이곳에서는 홍콩의 유명한 볼거리와 쇼핑시설을 쉽게 접할 수 있으며 

                               스타훼리나 MTR이 가까이 있어 이동하기에도 유리하다.







호텔 객실에서는 바닥에서 천장까지 유리로 되어있어 

빅토리아 하버의 멋진 전망을 감상할 수 있다.







호텔 내 숙소의 모습.







구룡 샹그릴라 호텔 뒷편에 위치한 빅토리아 하버는 항상 많은 사람들로 북적인다. 


홍콩은 빅토리아 항을 중심으로 북쪽의 구룡반도, 서쪽의 란타우 섬,

남쪽의 홍콩 섬 등 크게 세 구역으로 구분된다.







물길을 따라 온갖 배들이 떠 다니고...







빨간 깃발을 단 정크선도 보인다.

흐린 날이라 더 운치가 있는 것 같다.







삭막해 보이는 빌딩군과 달리 배들의 움직임은 

유유자적 그 자체이다. 







어둠이 깔린 빅토리아 하버.

건너편 빌딩에도 화려한 빛으로 수 놓여졌다.

왼쪽 삼각형의 테두리로 둘러쌓인 건물은 중국은행,

오른쪽으로 높은 건물은 IFC2, 그 오른편에는 작은 IFC1...







수면 위로는 또 다른 불빛들이 미끄러지듯 떠 다니고...







우리나라의 삼성과 현대를 비롯한 여타 기업체의 광고판들도

야경의 화려함에 한 몫을 더한다.







이곳에서는 매일 밤 8시에 심포니 오브 라이트( A Symphony of Lights, 

幻彩詠香江)라는 이름의 레이져쇼가 펼쳐진다.

경쾌한 음악에 맞춰 약 20여분 동안 조명과 레이져가 밤하늘을 수놓는데,

개인적으로는 두 번째 방문이어서인지 특별한 감흥은 없었다.







레이저쇼를 즐기는 군중들.

왼쪽 건물은 홍콩에서 가장 높다는 ICC타워이다.


이곳 침사추이에서 심포니 오브 라이트를 보고 페리로 10분 정도 걸리는 

센트럴로 이동, 피크트램을 타고 빅토리아피크 전망대에서 야경을 

내려다 보는 코스가 일반적이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시아 홍콩 | 홍콩
도움말 Daum 지도

'Travel' 카테고리의 다른 글

홍콩 - 빅토리아피크  (8) 2013.06.25
홍콩 - 스타의 거리  (8) 2013.06.19
홍콩 - 빅토리아 하버  (8) 2013.06.18
조문국(召文國)사적지 & 의성조문국박물관  (6) 2013.05.28
황매산 - (2)  (6) 2013.05.22
황매산 - (1)  (8) 2013.05.21
8 0
  • 2013.06.19 09:49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spk 2013.06.20 20:00 신고  

      전지구적이라뇨? 여태껏 동남아의 범주에서 벗어나보지를 못하고 있는데...ㅎㅎ
      하지만 마음만은 저 멀리 유럽에 가 있답니다.^^
      사실 막상 가게되면 별것없이 그냥 바쁘기만 할 뿐,
      떠나기전의 설레임이 더 좋은 것 같습니다.^^

  • BlogIcon 드래곤포토 2013.06.19 10:48 신고    

    좋은 위치의 호텔에서 숙박하셨군요
    저도 심포니오브라이트는 생각보다 그렇게 감흥은 없었습니다.
    제가 갔을땐 ICC타워는 공사중이었는데 이젠 멋진 건물로 보입니다.
    즐거운 하루되세요 ^^

    • BlogIcon spk 2013.06.20 20:08 신고  

      위치는 아주 만족스러웠습니다.
      약간의 발품만 팔면 웬간한 곳에는 다 가볼 수 있는 그런 곳이었으니까요.^^
      글쎄말입니다. ICC타워 가까이 가보지는 않았습니다만
      멀리서도 아주 쉽게 잘 보이더군요.^^

  • BlogIcon 복돌이^^ 2013.06.19 13:03 신고    

    홍콩이나 마카오는 가본적이 없는데
    덥고 습하다 하여 늘 가고 싶지는 않았습니다.
    그런데 이곳에서 사진 보니 급 관심이 가지네요~~ ^^
    저도 야경이 너무 보고 싶은게 한강 야경이라도 보러 가야 하나싶어요..ㅎㅎㅎ


    다녀갑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 BlogIcon spk 2013.06.20 20:17 신고  

      집 나가면 X고생이라 하지 않던가요?ㅎㅎ
      우리나라와 별반 다르지 않은 기후지만, 시기를 잘 맞춰가면
      좀 더 쾌적하게 여행을 즐기실 수도 있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너무 당연한 이야긴가요?^^;;
      그런데 한강의 야경이 더 좋다는 평가도 없지는 않습디다만...ㅎㅎ

  • BlogIcon 라오니스 2013.07.05 22:35 신고    

    홍콩의 야경이 무척 아름답습니다...
    비가 와도 .. 촉촉한 풍경이 보기 좋은데요 ..
    홍콩 .. 그렇게 먼 곳도 아닌데 .. 가보고 싶은데 ..
    장기간의 해외여행을 하기에는 시간이 별로 없네요.. ㅋㅋ

    사실 홍콩 말은 많이 들었어도..
    홍콩에 대해서 자세히 만나지는 못한 듯 합니다..
    spk님 덕분에 .. 홍콩을 자세히 만날 수 있을 것 같아 기대됩니다.. ㅎㅎ

    • BlogIcon spk 2013.07.07 20:57 신고  

      서울에 비해 조금 색다르기는 하겠지요.
      꽃들도 한 송이보다 군집으로 모여있는 것이 더 아름다워 보이듯이
      이곳 마천루도 작은 공간에 밀집되어 있다보니
      더 위용이 대단해 보이고 화려해 보이는 것인지도 모르겠습니다.
      그리고 현실과 이상 사이에는 항상 틈이 있기 마련이지요.^^;;
      그러나 한가지 분명한 사실은 언젠가는 라오니스님에게도
      이런 여행의 기회는 반드시 찾아올 것이라는...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