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tural





움직이는 생명에게는 돌아 갈 집이 있다.
하물며 인간에게는...
모두가 다 그랬으면 좋겠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겨울답지않는,
그래서 구경하기조차 힘든, 눈...눈...눈...
그 눈이 그리워 지난사진을 다시 꺼내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무리 추운 겨울이라도
생명은 꿋꿋하기만 하고...





사용자 삽입 이미지




두툼한 솜이불이 가지위에 내려지고
그것은 또 하나의 섬이 되었다.





'Natural'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결실 - 2  (0) 2007.02.16
마루  (0) 2007.01.30
결실 - 1  (0) 2007.01.27
가을 소경  (0) 2007.01.27
겨울이야기  (0) 2007.01.27
봄을 기다리며  (0) 2007.01.23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