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imal

사용자 삽입 이미지




6월에서 9월에 걸쳐
청남색 날개를 반짝이며
무리를 지어 날아다니는
나비잠자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마치 푸른색 잉크를 뒤집어 쓴  것 같은
모양새다.
날개는 금속성같은 광택이 나서
햇볕에 반사될때 마다 반짝거린다.

그리고 교미는 단시간에 이루어지며
암컷 홀로 수면 위를 스치듯이
산란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7월 초순부터 11월 초순까지 볼 수 있는
여름좀잠자리.

다른 좀잠자리류와 달리
세력권을 주장하지 않으며
햇빛을 받아 몸을 더욱 붉게 보이기 위한
과시행동을 한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 여름동안
활기차게 공간을 누비게 될 베치레잠자리.
배가 유난히 짧으며 너비가 넓고 편평해서
이런 이름이 붙었다.

성숙하지 않은 어린 개체는 암수 모두
연한 황갈색 바탕에 배 등쪽에 검은색 줄무늬가 있다.
머리는 수컷이 회흑색이고
암컷은 회황색이며,
가슴은 수컷이 회흑색이고 무늬가 없으며
암컷은 선명한 노란색이고 무늬가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밀잠자리.

일반적으로 잠자리는
막대끝 같은곳에 앉는 습성이 있으며
처음 앉을때는 날개를 펴고 앉았다가
안전하다고 판단되면
날개를 축 늘어뜨린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암수의 구분은
꼬리가 집게모양으로 갈라져 있으면 수컷이다.
그리고 가슴 가까이의 배는 암컷은 매끈한데
수컷은 작은돌기(부성기)가 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물가 바위에 앉아서
숨을 고르고 있는 물잠자리


(사진설명/ 네이버 테마백과사전에서 일부 가져 옴)

'Animal' 카테고리의 다른 글

훔쳐보기 - 5  (0) 2008.09.09
애벌레 - (1)  (2) 2008.08.08
잠자리  (0) 2008.08.01
6월의 곤충  (0) 2008.07.02
길을 걸으며 -2  (2) 2008.06.27
훔쳐보기 - 4  (0) 2008.06.12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