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ower




메꽃.







작약.







장미.







꽃양귀비.







백합.







그 외 이름모를 꽃들...

























0 0
Flower




바늘꽃과 달맞이꽃속의 두해살이풀인 황금달맞이꽃.

남아메리카 칠레가 원산지인 귀화식물로 물가, 길가, 빈터에서 자란다.

꽃말은 '기다림'으로 저녁에 피었다가 아침에 시든다.







낮달맞이꽃.

미국이 원산으로 꽃이 낮에 피기 때문에 낮달맞이꽃으로 부르며,

연분홍색을 띄어 분홍달맞이꽃으로도 불린다.




...............................................................................................................................................................................





양귀비과의 두해살이풀인 개양귀비.

꽃은 5~6월경에 피고 적색이지만 여러가지 품종이 있다.

관상용으로 재배하는데, 줄기는 전체에 털이 있으며 유럽이 원산지이다.







양귀비는 개양귀비와 비교하여 전체적으로 털이 없고

잎은 갈라지지 않는 것으로 구분된다.



▶ 관련 / 2013/06/12 - [Flower] - 꽃 - 52 (개양귀비)




...............................................................................................................................................................................





미나리아재비과의 한두해살이식물인 흑종초(니겔라, Nigella damascena) 

꽃은 늦은 봄에서 여름까지 청색, 흰색, 자주색 등으로 피며

꽃말은 '꿈길의 애정'이다.







                               씨앗이 검다고 해서 흑종초(黑種草)라고 부른다고 하는데,

                               아마도 이 봉오리 안에는 씨앗이 까만색으로 여물어가고 있을 것이다.

                               원산지는 남유럽.




...............................................................................................................................................................................





                         백합.

                               나리속 혹은 백합속은 백합과에 속하는 식물로 약 110여 종으로 이루어져 있다.

                               꽃의 모양은 통모양, 술잔모양, 구모양 등으로 변화가 많으며, 크기도 다양하다.







나리백합으로 유통되기도 하는데, 백합이라는 말은 중국에서 들여온

한자이름이요 우리 토산의 야생종은 순수 우리말인 나리로 부른다. 

그리고 알뿌리의 껍질이 하나씩 자라나 백개가 되어 합해지면

꽃이 열린다고 해서 백합(百合)이라는 이름이 붙여졌다고 한다.







표본이 되어버린 참나리? 아니면 솔나리?

어쨌든... 나리는 백합과 백합속에 속하는 식물 모두를 가리키는 이름으로,

약 80여종이 아시아, 북아메리카, 유럽 등 주로 북반구 온대지역에 분포하며

대부분이 원예종이다.









8 0
  • BlogIcon 라오니스 2014.06.18 09:23 신고    

    나리와 백합이 다른 것인 줄 알았습니다...
    나리가 훨씬 이쁜이름인데요 .. ㅎㅎ
    양귀비꽃을 처음 봤을 때 진짜 신기했습니다...
    여린 꽃잎이 하늘하늘 거리는 것이 예쁘더군요 ..
    아침부터 예쁜 꽃을 보게 되었기에 ..
    오늘도 밝고 아름다운 날이 될 것만 같습니다.. ^^

    • BlogIcon spk 2014.06.18 13:10 신고  

      우리말과 한자어의 차이로 읽혀집니다.^^
      나리는 '나리 나리 개나리~~'란 노래로 이미 친근해진 이름 아니겠습니까.ㅎㅎ

      양귀비꽃은 모양도 특이했지만 절세미인에다 마약성분을 가지고 있다는
      양극단의 이미지를 함께 가졌기 때문에 호기심이 더 커지더군요.
      처음에는 호기심으로 바라봤지만 최근에 와서는 더더욱 흔하게 보이는 꽃이라
      갈수록 친근해지는 느낌입니다.^^

  • 2014.06.18 11:35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spk 2014.06.18 13:27 신고  

      돌X가리... 표현이 너무 직설적이시라는...ㅎㅎ
      어쨌든, 굳이 숨기지도 부인하지도 않겠습니다.
      저 역시 돌대가리였음을...ㅋㅋ

      특히 꽃 등 사물에 대해 포스팅을 할 때 가장 난감한 부분이 이름을 찾아줘야 할 때...
      뭔가 불러줘야 하는데 그냥 대충 얼버무리고 넘어갈 때가 가장 무안한 것 같습니다.
      물론 나름대로 자료를 찾아보기는 하지만 역부족인 때가 워낙 많아서요.
      그나마 어찌 이름을 찾기는 했어도 추가 포스팅에서 중복이 될 경우 또 다시 찾아야만 하는...
      머리나쁜 이의 안타까운 비애인 것 같습니다.;;

  • BlogIcon 복돌이^^ 2014.06.20 10:33 신고    

    달맞이꽃 개인적으로 참 좋아하는 녀석이예요
    어릴적에는 집에 비상상비약 개념으로 양귀비 몇개씩 심어놨었던 기억이 나네요...

    • BlogIcon spk 2014.06.20 13:46 신고  

      이름부터가 아주 정겹게 느껴지지요?^^
      대비가 철저하시고 세심하신 부모님의 일면을 엿볼 수가 있겠네요.
      행복은 그냥 만들어지지 않는다는 것을 다시한번 느끼게 됩니다.^^

  • BlogIcon 드래곤포토 2014.06.20 10:50 신고    

    신기한 모습의 꽃들이 많네요
    접사촬영을 하다보면 저같은 경우
    대부분 이름을 몰라 궁금하기도 하지요
    사진마다 이름을 찾아 적으시니 대단하십니다.
    덕분에 잘알고 갑니다. ^^

    • BlogIcon spk 2014.06.20 13:52 신고  

      이름을 찾느라 땀을 좀 흘렸습니다.
      사진으로 담을 때는 좋았지만 이름을 찾을 때는 너무나 힘이 들더군요.
      게다가 뒤돌아 서면 잊어버리는 증상 때문에
      매번 같은 작업이 반복되어진다는...^^;;

Flower




토끼풀(clover), 쌍떡잎식물 장미목 콩과의 여러해살이풀로 꽃은 6~7월에 흰색으로 핀다.
토끼풀은 아일랜드의 국화가 이기도 한데, 이는 아일랜드의 성인인 성 패트릭이
토끼풀의 세 잎이 한 줄기에 달린것을 두고 성부 · 성자 · 성령이 셋이면서 하나라는
삼위일체를 설명했다고 하는데서 연유한다고 한다.








3개의 작은 잎은 애정, 무용, 기지를 나타내는데,
특히 잎이 4개 달린것은 희망, 신앙, 애정, 행복을 나타내며
유럽에서는 이것을 찾는 사람에게는 행운이 깃든다는 전설이 있기도 하다.



...............................................................................................................................................................................





쌍떡잎식물 장미목 콩과의 여러해살이풀이며, 도둑놈의 지팡이라고도 부르는 고삼(苦蔘).
뿌리를 말린것을 한방에서는 고삼이라고 하는데, 맛이 쓰고 인삼의 효능이 있다.
민간에서는 줄기나 잎을 달여서 살충제로 쓰기도 한다.








하천둔치에 피어있던 창질경이.
쌍떡잎식물 합판화군 질경이목 질경이과의 여러해살이풀이다.








구근괭이밥(Oxalis corniculata).








백합 / 외떡잎식물 백합목 백합과 백합속식물의 총칭.

예로부터 진귀하게 여겨온 것으로, 개량하여 품종이 많이 길러졌다.
보통 3년 정도 키워야 꽃이 핀다고 한다.
백합(百合)은 원래 중국 이름으로, 우리나라에서는 모든 백합을 총칭하여 나리라고 부른다.
사실, 개인적으로는 백합(白合)으로 알고 있던 터여서 흰꽃만 있는 줄 알았는데
그게 아니다. 종류가 생각보다 많다. 










                               한국특산종인 섬초롱꽃
                               쌍떡잎식물 초롱꽃목 초롱꽃과의 여러해살이풀이다.








나도샤프란.
외떡잎식물 백합목 수선화과의 여러해살이 풀이며, 외래 원예종이다.



참고: 네이버백과사전



'Flower' 카테고리의 다른 글

꽃 - 27 (장미, 붉은...)  (6) 2009.07.13
꽃 - 26 (노란색 꽃)  (7) 2009.07.06
꽃 - 25  (4) 2009.06.20
꽃 - 24  (4) 2009.06.18
꽃 - 23  (4) 2009.06.16
꽃 - 22 (대구수목원에서... 선인장)  (2) 2009.05.26
4 0
  • BlogIcon 라오니스 2009.06.22 22:47 신고    

    오늘은 제가 아는꽃들이 몇 개있네요...
    토끼풀도 알고... 토끼풀이 아일랜드 국화군요...오~
    괭이밥, 초롱꽃도 알구요... 안다기 보다는 많이 봤다고 하는게 맞겠죠..ㅎㅎ
    오늘도 이쁜꽃들과 함께 좋은 사진 잘 보고 갑니다..^^

    • BlogIcon spk 2009.06.23 22:02 신고  

      너무 눈에 익은 것만 보여드리게 되었나요?
      제가 워낙 게으른데다, 행동반경도 좁다보니 그렇게 되어버린 듯 한데요.
      사실, 전혀 보기 힘든 것을 대하는 것도 호기심에 좋겠지만, 우리들 가까이에서
      쉽게 볼 수 있는 것들을 먼저 익혀가는 것이 순리가 아닐까.. 그렇게 슬쩍 변명해 봅니다.^^

      그리고, 제주도.. 길 잃어버리시지 마시고^^ 무사히 잘 다녀오시구요,
      덤으로 재미난 추억도 가득 안고 오셔서,
      이야기 선물로 풀어 놓을 수 있게 되기를 바랍니다. ㅋ

  • BlogIcon raymundus 2009.06.24 02:05 신고    

    spk님이 게으르다고 하시다니...--; 백합꽃을 나리꽃이라고도 하는게 맞나요? 그렇게 기억되어있는 꽃이 보여서요^^
    토끼풀 이름이 그래서 그랬는지 아일랜드 국화라니 생소합니다. 저같이 무늬뿐이지만 그래도 성당에 다니는 사람은 특히 토끼풀의 의미를 잘 알아둬야겠네요 좋은 사실 배웁니다. 이래서 제가 여길 좋아라합니다. 만쉐이~~

    • BlogIcon spk 2009.06.24 21:49 신고  

      백합의 우리말이 나리라고 하니 백합꽃을 나리꽃이라 불러도 틀린말은 아니겠죠? ^^

      참고로 나리는 고려시대에는 견래리화(犬來理花), 대각나리(大角那利)라 불럿고
      조선시대에는 동의보감, 산림경제 등에 개나리불휘로,
      그리고 물명고(物名考)에서 흰나리는 향기로운 흰백합을 호칭했다고도 합니다.

      이전의 장미와 마찬가지로, 이 백합의 종류도 무려 8000여 종이나 된다고 하는데요,
      그 중 상품으로 유통되는 건 약 400종이라고 하네요.
      그리고 우리나라에서 개발한 품종은 2006년 현재, 18종이 등록되어 있다고 합니다. 휴~

1
블로그 이미지

평범한 시각으로 바라본 일상속의 사진 나부랭이 / 작품성과는 거리가 멀지만, 그저 '시간을 기록한다'는 생각 하나만으로 셔터를 눌러댄다.

sp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