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istory




새로운 조명으로 단장한 포스코를 배경으로
포항 영일만의 밤하늘에 커다란 꽃송이가 피어났다.








캐나다팀을 선두로 불꽃의 향연이 시작되었다.
캐나다 APOGEE팀은 '정상을 향하여'라는 주제로 추운 지평선을 떠나 
밝고 따뜻한 태양을 향한 모험의 여정을 불꽃으로 표현했다.








배경 음악에 따라 약하게,
또 때로는 강렬한 불빛으로 시선을 자극한다.








불꽃에 따라 강물도 같은 색으로 물들어 간다.
바라보는 이의 표정 또한 마찬가지이다.








자그마한 불꽃은 꼬리에 꼬리를 물고 쉼없이 올라간다.
그리고 여기 저기에서 펑펑... 환한 빛으로 터진다.








넓다란 하늘을 무대 삼아 날아오른 작은 빛들은 터지면서
커다란 불꽃으로 퍼져 나간다.
순간, 이를 지켜보던 사람들은 마치 약속이라도 한듯이
짧은 탄성들을 토해낸다.








'POHANG'이라는 글자가 허공에 새겨지고 있다.

캐나다팀에 이어 포문을 연 일본 TAMAYA팀은 '시간여행'이라는 주제로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를 오가는 시간여행을 형상화 했다.
특히 하트모양, 스마일캐릭터 등을 불꽃으로 재미있게 연출하여 많은 박수를 받았다.








어두운 밤 하늘엔 무언가가 피어났다가 사라지고
또 다시 피고 지고...

폴란드 SUREX팀은 '마법의 물감'이라는 주제로 포항의 밤하늘을 
캔버스 삼아 다양한 마법의 물감으로 그려냈다.








마치 해파리가 허공을 유영하는 듯하다.
곧이어 이 빛은 서서히 힘을 잃으면서
기다린 궤적만을 남긴채 어둠속으로 사라져 버렸다.








국가별로 각 15분씩, 그랜드 피날레를 맡은 한국 한화는 6분간
수 많은 관람객의 시선을 이곳 하늘 한 곳으로 붙들어 놓았다.
한화는 '마법의 계절'이라는 주제로 항상 새롭고 신비로운
사계절의 아름다움을 표현했다.








포항 영일만의 하늘을 오색의 불빛들로 수 놓던 이날 밤 9시부터 1시간여 동안,
아니, 그 이후의 오랜시간까지도 이곳 형산강 둔치는 쉽게 잠들 것 같지 않아 보였다.

불꽃경연결과 1위는 일본으로 1000점 만점에 910점으로 상금 1만달러를,
2위는 폴란드가 806점으로 5천달러를 차지했다.
그리고 캐나다는 802점을 기록했다.
그러나 순위는 그저 하나의 상징일 뿐... 어느 팀 할 것 없이 모두가
관중들의 탄성을 자아내기에는 충분할 정도의 아주 멋진 장면들을 연출해 보여 주었다.
단지, 짧은 사진실력으로 그 분위기를 제대로 담아내지 못한 것이 크게 아쉬울 뿐...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해도동 | 강변체육공원
도움말 Daum 지도
History




제7회 포항국제불빛축제가 지난 7월 24일 포항 형산강체육공원에서 열렸다.
형산교 다리 아래로 형산강물이 유유히 흘러 들어가고 있는 모습이다.







                               
                               뜨거운 햇볕아래 형산교쪽 둔치 풀밭에는 
                               기생초가 피어나 함께 어우러져 있고...








포스코 앞 형산강에는 색색의 유등이 띄워져
축제의 분위기를 돋우고 있었다.








그리고 섬인 듯, 강 건너편으로 자리한 포스코(POSCO)는
그 위로 떠 다니는 구름과 어울려 그날 따라 유난히 더 돋보이는 것 같았다.








시간이 지남에 따라 형산강 둔치는 메인 행사장을 중심으로
점점 더 많은 사람들로 들어찼다.
이날 이곳에서 펼쳐지는 불꽃쇼를 보기 위해 모인 관람객은
70여만명(경찰추산)을 헤아렸다고 한다.








특히 올해는 행사 규모도 커져 우리나라를 비롯, 일본, 캐나다,
폴란드 등이 참여해 8만 5천여발의 연화를 사용하여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또한 이번 행사의 특징이라면 예년과 달리 세계연화대회 1위팀을 초청하여
100명의 시민평가단이 평가하는 경연방식으로 치뤄진 것이라 할 수 있겠다. 
그러나 자국팀인 한국팀은 공정성을 위해 평가에서는 제외 되었지만
불꽃쇼의 대미를 화려하고 멋지게 장식했다.

▶ 캐나다 APOGEE팀 (2008 베를린대회 1위) 
▶ 일본 TAMAYA팀 (2009 마카오대회 1위)
▶ 폴란드 SUREX팀 (2009 베를린대회 2위) 
▶ 그랜드 피날레 한국 한화








불빛 퍼레이드, 불빛 패션쇼에 이어진 개막식.
포항시립합창단의 오프닝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주제공연이 끝난 후에는 새로이 단장된 포스코의
LED 경관조명이 점등되어 선을 보이기도 했다.








어쨌든 축제는 그냥 축제일 뿐...
밖은 아무리 소란스럽고 떠들석 해도 포스코의 공장은 
평소와 다름없이 그대로 분주히 돌아가고 있는 모습이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북도 포항시 남구 해도동 | 강변체육공원
도움말 Daum 지도
1
블로그 이미지

평범한 시각으로 바라본 일상속의 사진 나부랭이 / 작품성과는 거리가 멀지만, 그저 '시간을 기록한다'는 생각 하나만으로 셔터를 눌러댄다.

sp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