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istory




범어네거리에서 남부정류장 방향으로 바라 본 모습으로,
1997년경으로 추정되는 출처불명의 사진이다.
도로 우측으로는 수성구청과 수성경찰서가 나란히 위치해 있으며,
칼라로 표시된 도로좌측의 야산 하단 블럭에는
현재 두산위브더제니스 아파트가 들어서 있다.








2009년 11월, 그 아파트에 올라 같은 방향으로 바라봤다.
따라서 위 사진의 시점보다는 더 당겨져 보인다.
저 멀리로 대구스타디움이, 그리고 우측 산 밑으로는
KBS 대구방송국이 자리하고 있다.








달구벌대로가 공간을 세로로 갈라놓고 있는 형상이다.
아랫쪽은 범어초등학교이며 왼쪽 저 멀리로는 방촌이다.








이 역시 출처불명이라 정확히 언제인지는 모르겠지만, 왼쪽에 보이는
궁전아파트가 여전히 이 지역에서 가장 큰 규모로 군림하고 있었을 때로,
대구 그랜드호텔에서 바라 본 모습으로 추정된다.
왼쪽 도로는 동대구로로 범어네거리에서 수성못 방향이다.








                               보는 각도는 조금 다르지만, 역시 동일한 방향...
                               도로 건너편 아래 건물은 그랜드호텔이다.








                               이번엔 대구 서부지역으로...
                               넓게 펼쳐진 범어네거리 저 멀리에는 대구타워가 조그맣다.








묵묵히... 여전히 그대로 그 자리를 지키며
시가지를 굽어보고 있는 대구타워.








이 사진은 2009년 4월, 그 반대 방향인 대구타워에서 범어네거리를 향해
찍은 것으로 뒤쪽으로 높이 올라간 건물이 두산위브더제니스이다. 








또 다시 고개를 돌려 대구 중심부 쪽으로...
오른쪽 저 멀리 아파트가 들어선 곳은 팔달동이다.








비록 삭막하고 답답한 도시에 지나지 않는다 할지라도,
푸르른 하늘 아래에서는 모든게 다 아름답게 느껴진다.
고개를 돌려 하늘을 올려다 볼 때면 언제나 이러한 맑은 하늘이
지키고 있어 탁해진 두 눈을 시원하게 씻어 주었으면 한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구광역시 수성구 범어1동 | 범어네거리
도움말 Daum 지도
  • BlogIcon 나나나린 2010.06.10 13:21 신고    

    헬기에서 촬영한 사진인거 같네요.^^
    대구 수성구에 사는 주민으로 하늘에서 내려다보는 사진이 새롭게 다가오는거 같습니다.

    • BlogIcon spk 2010.06.12 09:56 신고  

      반갑습니다.^^
      가까이 계시는 분이라서 더 반갑습니다.ㅎㅎ
      행복하고 멋진 주말이 되시길 빕니다.^0^~~

  • BlogIcon 유 레 카 2010.06.10 13:49 신고    

    와우..이렇게 비교해보니 확연히 다르네요 ㅋㅋ
    혹시 두산위브제네스에 올라가서 담으셨는지요.아 맞지 싶은 느낌..^^
    사진 너무 잘봤습니다.

    • BlogIcon spk 2010.06.12 09:43 신고  

      제가 헬기를 탈만한 입장은 못되구요~~
      ㅎㅎ 당연히 맞습니다.^^
      일기예보에는 우산이 그려져 있기는 하지만
      마음만은 화창한, 그런 주말과 휴일이 되시길...^^

  • BlogIcon 원 디 2010.06.10 14:30 신고    

    대구 자주 스쳐갔던 곳인듯해요 ㅎㅎ
    예천에서 어디 여행갈때 꼭 들러가야했던 ^ ^;

    • BlogIcon spk 2010.06.12 09:45 신고  

      ㅎㅎ 그러셨을지도 모르겠네요.
      행복한 시간... 되고 있으시죠?

  • BlogIcon 라오니스 2010.06.11 13:55 신고    

    매일 같은 길을 왔다갔다 하면서 답답함을 느끼는 요즘..
    저도 높은 곳에 올라... 탁 트인 공간을 조망하고 싶어집니다..
    날씨가 점점 더워지는데.. 대구는 더 더울것 같아요...
    시원한 여름날 되시길 기원합니다... .화이팅.. ^^

    • BlogIcon spk 2010.06.12 09:51 신고  

      가끔씩은 샛길로도 빠져봐야 하는데 말입니다.ㅎㅎ
      그런데 아무래도 그 길이 높은 건물보다는 시원한 산쪽이 좋겠죠?
      어여쁜 처자님과 함께 하시는 모습...
      더 자주 볼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 BlogIcon G-Kyu 2010.06.12 12:09 신고    

    이렇게 보니 도시가 한눈에 보이네요~!
    대구는 사회 시간에 배웠던 도시인데 , 이렇게 보니
    멋진 도시네요 +_+/

    • BlogIcon spk 2010.06.14 17:24 신고  

      아니, 그런 것도 기억하시다니...
      역시 박학다식 하신데는 다 이유가 있었군요.ㅎㅎ

  • BlogIcon BlueRoad 2010.06.13 21:01 신고    

    아주 어릴적 가보고.. 한 3년 전쯤 대구를 처음 가봤을 때, 참 많이 놀랐답니다.
    기억과 상상과 다르게 화려하게 잘 정비된 도시를 보고 놀랬던 기억이 납니다.

    • BlogIcon spk 2010.06.14 17:56 신고  

      그러기에 제가 BlueRoad님에게 뭐라고 말씀드렸습니까.
      감성이 아주 풍부하신 분인 것 같다고 말씀드렸었죠?^^
      그래서인지 바라보시는 시각이 참으로 밝고 긍정적이신 것 같습니다.ㅎㅎ
      암튼... 획일적이고 답답한 도시지만 이쁘게 봐 주셔서 고맙습니다.^^

  • BlogIcon mark 2010.06.14 01:02    

    도시계획 담당하는 공무원들 밋적 감각이 좀 있어야겠어요. 스카라인이나 도시 미관측면에서 칭찬받기 힘드네요. 그러지 않아도 덥다는 선입견이 더욱 그렇게 보이게 합니다. ㅜ.ㅜ

    • BlogIcon spk 2010.06.14 17:38 신고  

      미적감각은 하루 아침에 생겨나는 것이 아니라는 것이 문제겠죠.
      그래서 모든 분야에는 전문가가 따로 있기도 하구요.
      설마 담당 공무원들이 완전 문외한이기는 하겠습니까.
      ...라고 말씀 드리고 싶지만, 현실은 참...;;;

  • BlogIcon 작은소망™ 2010.06.14 10:48 신고    

    와 정말로 높은곳에서 담으셨나 봅니다.!
    여기 야경도 정말로 멋지겠는데요 ^^
    담에는 야경사진도 좀 보여주세요 ^^
    행복한 한주 보내시구요.

    • BlogIcon spk 2010.06.14 18:07 신고  

      ㅋㅋ 이곳에서 야경을 생각하시다니...
      댓글 내용만 봐도 작은소망님 이신줄 단번에 알아 보겠습니다.ㅎㅎ
      이곳은 소망님에게는 그저 그런 정도의 높이겠지만, 저에게는 마천루나 다름 없지요.^^
      그러나 야경은 아무나 찍는 것이 아니라는 것을 이미 알고 있기에...;;;

  • BlogIcon 세담 2010.06.14 11:25 신고    

    역시 대구는 대도시 면모를 갖추고 있네요~~
    개인적으로 수성못 야경이 멋지더군요!!!
    그런데 건물 위에서 촬영하셨나요?

    • BlogIcon spk 2010.06.14 18:15 신고  

      예~~ 맞습니다.ㅎㅎ
      헬기를 타고 구석구석을 담고 싶지만 그만한 재주가 없어서...^^;;;
      그런데 가까이 살아서 그런가요. 수성못의 야경이 눈에 익지 못하네요.
      혹 밤에 다시 그곳으로 가게 된다면 한번 유심히 지켜봐야겠습니다.^^

  • BlogIcon 플래드론 2010.06.18 10:22 신고    

    ㅎㅎ 전 칠곡 주민인데.. 칠곡도 상당히 발전이 되었죠..^^ 앞산으로 통신대 길로 올라가시면 수성못 야경사진 이쁘게 찍을 수 있어요 ^^...

    • BlogIcon spk 2010.06.18 18:26 신고  

      플레드론님 고맙습니다.^^
      덕분에 시지쪽 교회 까페에서 차도 마셔봤고,
      내일쯤에는 가산산성으로도 찾아 가보려 합니다.
      물론, 아직도 쬐끔 미정이긴 하지만요.^^;;;
      그런데 거기다 수성못에 대한 팁까지...
      아직 야경에는 미숙한 점이 많아 아직 도전을 못하고 있지만,
      혹시라도 가게 된다면 그때 다시 조언을 구하도록 하겠습니다.
      행복한 주말, 휴일이 되시길 빕니다.^^

History





비록 더 높고 더 좋은 환경에서
그 누구보다도 더 빨리 맞이하는 그런 불덩어리는 아닐지라도,
그렇다고 그 어느 곳보다 크게 뒤지는 모습은 아니지 싶다.
새해 첫 일출이라는 가볍고도 무거운 상징성이 함께 가미되어
장엄함으로 감동이 배가되는 순간이다.








어둡기만 하던 건물의 꼭대기는 이미 하나 둘씩
불그레한 빛의 모자를 쓰기 시작했다.
어둠을 밝히던 가로등 불빛도
햇빛에 그 자리를 물려주고는 어느샌가 사라지고 없다.








아침 공기가 말할 수 없을 만큼 차다.
이젠 장갑을 끼지 않은 손가락이 마비되어
셔터조차 눌러지지 않는다.

좌측 하단이 범어네거리로 수성교방향으로 내려다 본 모습이다.








대구 시내를 가득 덮고 있던 길게 드리워진
산의 꼬리가 이제 서서히 짧아지고 있다.








                               역시 같은 방향으로 바라 본...
                               아래쪽으로 보이는 것은 대구법원 주차장.








저 멀리 두류타워도 보이고...
위쪽으로는 앞산의 영향때문인지 아직도 빛이 미치지 못하고 있다.








                               2005년말 분양, 2010년 완공될 예정으로 건축중인 
                               1천481가구의 수성구 범어동 두산 위브더제니스.
                               최고층은 54층으로, 완공되면 대구의 최고층빌딩이 된다. (이곳)





0 0

History




새해 해맞이를 위해 대구 범어네거리에 위치한
대구 최고층 건물인 두산위브의 52층 옥상에 올랐다.

남들보다 좀 더 일찍, 그리고 근사한 해맞이를 하기위해
더 멀리가지는 못했지만, 그나마 이곳에서의 해맞이는 
그 어느곳보다 가까울 뿐더러 주거공간 중에서는
대구 시내에서 가장 먼저 해맞이를 하게되는 셈이되는 것이다.

불그스레한 시지쪽 하늘이
그 쪽이 동쪽임을 확인시켜 주고 있었다.








아침 7시는 이미 훌쩍 넘은 시간이지만 그래도 아직은 이른시간,
가로등만이 주위를 환하게 밝혀주고 있었다.
그 중에서도 저 멀리 두류타워가 유독 돋보인다.

오늘따라 유달리 공기가 매섭다.
그나마 바람이 없어서 다행이다.








역시 높기는 하다. 적어도 이곳 대구에서 만큼은...
동대구로 방향, 주위가 한 눈에 쏙 들어온다.
웬만한 다른 건물은 더 이상 숨을 곳도 없다.








시간이 흐르자 해가 뜨는 지점이 점차 명확해진다.
산 능선의 한 지점에서 빛이 새어 나오기 시작한다.
곧 태양이 얼굴을 들이 민다는 신호이기도 하다.








해가 얼굴을 들이밀기 바로 직전이다.
그 아래로 어둠에 묻혀있는 대구스타디움이 보인다. 

새해의 일출시간은 독도가 7시 26분으로 가장 빠르고,
포항 장기곶이 7시32분, 감포 수중릉이 7시 31분이라 한다.
이곳의 지금 시간이 7시 41분이니까
감포를 기준으로 하면 약 10분 정도 늦은 시간이다.








드디어 이곳 대구에도 조용한 어둠을 뚫고 새해가 환하게 밝았다.
하늘위로는 소망을 가득실은 풍선들이 높이 날아 오르고,
더불어 모두가 그 소원을 성취하는 한 해가 되었으면 하고
마음속으로 바래본다.





0 0

History




대구의 금융1번지로서의 발전축이 되고있는 범어네거리의 2005년 3월의 모습이다.
그러나 그런 분위기와는 딴판으로 무척이나 썰렁해 보이는 풍경이다.







역시 같은 날,
조금 오른쪽으로 비껴 본 모습이다.







양쪽을 함께 바라 본 2008년 7월 현재의 모습이다.
아파트 등 고층건물로 사방이 포위되어 가는 형국이다.
공사관계로 다소 어수선하다.







3년전인 2005년 7월,
범어네거리의 동남쪽 방향이다.






같은 방향으로 바라 본 2008년 7월 현재의 모습이다.
이쪽도 마찬가지로 아파트 공사가 한창이다.
지금, 범어네거리는 공사중이다.







2005년 7월,
남부정류장 방향의 도로입구이다.







                               같은 쪽에서 바라 본 모습이다.
                               건물에 가려 하늘이 사라져가고 있다.
                               이 빌딩은 대구 최고 높이를 기록하게 될 주상복합아파트로 건립중이다. 






2005년 9월,
온갖 작물이 자라고 있는 범어네거리의 동남부인 도심의 공한지...
그 둔덕뒤로 도시의 빌딩이 고개를 내밀고 있다.
어쩌면 너무나 부조화스러우면서도 극적인 모습이다.

지금은 이 곳에 대단위 아파트가 들어서고 있어
이런 모습은 더 이상 볼 수 없다.







같은 날, 같은 장소의 언덕 위에
올라서 바라 본 범어네거리의 모습으로, 왼쪽 건물이 그랜드호텔이다.

싱그런 자연과 어우러진 상쾌한 모습이다.
그러나 자꾸만 줄어들고만 있는 도심의 녹색공간...
개발이란 파괴를 수반할 수 밖에 없겠지만,
한편으론 이러한 상황이 그저 안타까울 뿐이다.








'Histo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08 대구국제육상경기대회 - 2  (0) 2008.09.28
2008 대구국제육상경기대회 - 1  (0) 2008.09.27
대구 범어네거리  (7) 2008.08.14
되돌아 본 대구 반월당 지역 -2  (0) 2008.07.18
고궁  (1) 2008.07.15
되돌아 본 대구 반월당 지역 -1  (0) 2008.07.10
7 0
  • BlogIcon qprk 2008.08.14 09:36    

    뉴영남호탤, 유한양행빌딩. 은 참 오래된 건물이내요.. 어릴적 살던동내라 다시 보니 옜날 생각이 많이 나내요..

  • BlogIcon 하양눈꽃 2009.01.06 10:43 신고    

    오~ 남부정류장 모습을 보니.. 그 때 기억이 새록새록 하네요~.
    3년동안 혜화여고 다니던 기억이 막 나네요 >_<

    새해는.. 건물 꼭대기에서 시작하셨나봐요~? ^^;
    전 서울에서 방콕했답니다~ ㅋㅋ (담날 출근이라~ )
    새해 복 많이 받으셔용~ 히~.

    • BlogIcon spk 2009.01.07 18:54 신고  

      연말, 연초... 자알~ 지내셨죠?
      님도 새해엔 좋은 일들만 가득하시고
      소원성취하시길 바랍니다.^-^

      첫날을 조용히 보내셨다구요?
      허긴 뭐, 저도 다를 바 없어요.;;

  • BlogIcon 하양눈꽃 2009.01.14 10:50 신고    

    잘 보낸듯해욤 ㅋㅋ 1월이 되니 만이 정신이 없네용 ..
    회사 웍샵에 ~설날에~^^; 저 곧 또 대구가용ㅋ
    그리고 무지 추워횻~>_< 감기조심~

    • BlogIcon spk 2009.01.15 23:52 신고  

      역시 잘보내고 계시는군용.^^
      새해벽두부터 바쁘신걸 보니
      올해내내 좋은일이 많이 생길것 같네요.ㅋ
      추운날씨에 정신 단단히 잘 챙기시고^^;;
      건강, 잘 지키시길...

  • BlogIcon 플래드론 2009.04.29 10:29 신고    

    ㅋㅋ 제가 결혼했던 호텔이 보이는군요.ㅋㅋ

    • BlogIcon spk 2009.04.29 21:01 신고  

      오~ 이 호텔에서 결혼식을 하셨군요.
      그리고, 곧 1주년... 그러고 보니 새신랑이시구만요.ㅎㅎ
      좋으시겠습니다~~

      늦었지만, 결혼 축하드립니다.^^

1
블로그 이미지

평범한 시각으로 바라본 일상속의 사진 나부랭이 / 작품성과는 거리가 멀지만, 그저 '시간을 기록한다'는 생각 하나만으로 셔터를 눌러댄다.

spk